주 메뉴 열기

천안 라마다 호텔 화재2019년 1월 14일 충청남도 천안시 서북구 쌍용동에 있는 라마다호텔에서 발생한 화재 사고이다.[2] 불은 지하 1층에서 부터 시작되었다.

천안 라마다 호텔 화재
날짜 2019년 1월 14일
시간 오후 4시 56분 (KST)
위치 충청남도 천안시 서북구 쌍용동
최초 보고자 김모 씨[1]
원인 조사중
전체 인원 투숙객 15명과 직원 42명
사망자 1명
부상자 19명(소방관 포함)
실종자 0명

목차

대응편집

천안서북소방서는 화재가 발생하자 대응2단계를 발령하고 인근 아산소방서, 공주소방서 등에서 인력과 장비를 지원 받았다. 소방장비 64대와 인원 230명을 긴급 투입, 화재 진화에 총력을 기울었다.[3]

논란편집

부상자 중 1명은 이날 YTN과의 인터뷰에서 "화재경보기를 틀기 위해 직원이 눌렀지만 경보음은 울리지 않았다"고 증언하였다.[4] 화재 발생 당시 건물 내부에 있던 일부 입주 상인들은 화재경보음를 듣지 못했다고 했고, 병원에서 치료 받고 있던 입주 상인도 화재경보음을 듣지 못했고 창가에 연기가 올라오는곳을 보고 화재가 발생했다는 사실을 알았다고 한다. 스프링클러 등 화재 대응 장치가 법적 규정에 맞게 설치되었는지는 정밀 감식을 통해서 확인 할 예정이다.[5]

같이 보기편집

각주편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