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초원의 빛 (드라마)

초원의 빛》은 1997년 3월 3일부터 1997년 11월 1일까지 KBS 1TV에서 방영된 한국방송공사 TV소설이다.

Picto infobox TV-icon-novela.png
초원의 빛
장르 드라마
방송 국가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방송 채널 KBS 1TV
방송 기간 1997년 3월 3일 ~ 1997년 11월 1일
방송 시간 ~ 오전 8시 10분 ~ 8시 30분
방송 분량 20분
기획 맹만재 → 한정희
연출 박수동
각본 박지현
출연자 유호정, 차광수, 임채무, 현석
음성 1채널 스테레오
HD 방송 여부 아날로그 제작 · 방송

기획 의도편집

1970년대부터 1980년대 사이를 배경으로 역경을 극복하는 오누이의 삶을 통해, 어렵지만 사랑을 잃지 않고 살아가는 한국인의 끈질긴 생명력을 그려가는 드라마[1]

등장 인물편집

영섭의 아들. 어려운 환경에도 굴하지 않고 검정고시를 거쳐 의사의 꿈을 이루는 입지전적인 인물.
영섭의 딸. 밝고 명랑한 인물로 규남의 집에서 일한다. 지우를 좋아했으나 병기와 결혼한다.
병기, 인경의 아버지. 부자가 된 가장.
수영, 수진의 아버지. 몰락한 집안 가장. 불편한 몸을 이끌고 공사장에서 막노동을 한다.
병기, 인경의 어머니.
규남과 정숙의 철없는 아들.
규남과 정숙의 딸. 지우를 좋아한다.
수진과 인경의 사랑을 받는다. 인경과 결혼한다.

참고 사항편집

  • 현석이 분한 영섭 역은 당초 임현식[1]이, 성인 박수영 역의 손창민[2]이 출연하기로 하였으나 이내 고사하였다.
  • 당초 1997년 8월 말 끝낼 예정이었으나, 꾸준한 인기[3]에 힘입어 1달 늘린 9월 말 종영으로 가닥을 잡았다.
  • 그러나, 후속작이었던 <아씨>가 스타급 주연의 캐스팅 문제나, TV소설 시간대에는 광고가 붙지 않는다는 이유로 편성에 어려움을 겪어 9시 주말극으로 시간대가 변경되는 바람에 2달 늘린 11월 초 막을 내렸다.
  • 이 드라마의 연장으로 유호정은 KBS 2TV <그대 나를 부를 때>에서 김지수가 맡은 여주인공 김인화 역을 고사하였고, 박지현 작가의 후속작 <살다보면> 집필과 주요 배우들 섭외 계획이 98년 초로 미뤄졌다.
  • 초반엔 부진을 면치 못했으나, 갈수록 시청자들의 눈길을 모아 주간 시청률 10위에 오르는 등 큰 인기를 끌었다.[4]
  • 1997년 11월, 가족의 소중함과 따뜻한 인간애를 일깨웠다는 점을 인정받아, 이달의 좋은 프로그램에 선정되었다.[5]

각주편집

  1. 오관철 (1997년 2월 17일). '안방시선을 잡아라'3월 대공세”. 경향신문. 
  2. '초원의 빛'캐스팅”. 경향신문. 1997년 2월 3일. 2015년 9월 20일에 확인함. 
  3. 김희경 (1997년 8월 5일). “「초원의 빛」KBS1 오전8.10”. 동아일보. 2015년 9월 20일에 확인함. 
  4. 김희경 (1997년 8월 5일). “「초원의 빛」KBS1 오전8.10”. 동아일보. 2017년 1월 25일에 확인함. 
  5. '초원의빛' '세계는…'선정”. 한겨레. 1997년 11월 28일. 2015년 9월 20일에 확인함. 
한국방송공사 TV소설
이전 작품 작품명 다음 작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