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 무왕(楚 武王, ? ~ 기원전 690년)은 중국 초나라의 제17대 군주(재위: 기원전 740년 ~ 기원전 690년)이다. 이름은 철(徹)이다[1]. 웅거에 이어 두 번째로 자작에서 왕으로 칭한 초나라 군주이고, 이때부터 초나라 군주는 계속 왕이 된다.

생애 편집

전 초나라 임금 분모의 아우로, 분모의 아들을 죽이고 초나라 임금이 된 그는 영토를 확장하고 나라를 강하게 만들었다. 또한 모든 제후들을 자기 나라로 초청하여 자신의 힘을 과시했다. 그러나 수나라가 오지 않자, 그는 분노하여 곧 수나라를 쳐서 항복을 받고 물러갔다.

그 후 무왕은 신하들로부터 왕호의 사용을 권유받고, 수나라를 통해 주나라 천자인 주 환왕에게 왕호 사용의 허락을 요청했다. 주 환왕이 초나라가 왕호 참칭한 것을 무례한 것으로 보고 거절하자, 웅통은 주나라가 자기 조상 덕에 세워졌다고 하며 스스로 왕호를 자칭하여 초 무왕이라고 일컬었다. 그러자 주 환왕과 중원의 제후국들은 분노하였고, 중원과 관중 지역의 약소한 제후국들은 두려움에 벌벌 떨었다. 초 무왕 웅통은 중원 제후국을 공격하여 위엄을 떨쳤고 중원까지 나아갔으나, 기원전 690년에 재위 51년 만에 세상을 떠났다.

각주 편집

  1. 이는 《청화간(淸華簡)》 초거(楚居)의 기록으로, 《사기》에서는 이름을 통(通)이라고 하나 이는 저자 사마천무제 때문에 피휘한 것이다.
전 임
분모 웅순
제17대 초나라의 군주
기원전 740년 ~ 기원전 690년
후 임
아들 문왕 웅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