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최원봉(崔元鳳, 1922년 4월 18일~ 1950년 11월 10일)은 대한민국의 국회의원이었다. 호(號)는 양산(梁山), 산남(山南).

최원봉
崔元鳳
국적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출생1922년 4월 18일
일제 강점기 경상남도 동래군 장안면 좌천리
사망1950년 11월 10일 (29세)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충청북도 영동군 황간면
거주지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경상남도 부산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경상남도 밀양(前)
대한민국의 기 대한민국 경상남도 양산(前)
경력한국독립당 초급행정위원(1947년)
국방부 4국 경찰과 과장
前 무소속 국회의원
부모최창민(부)
형제남동생 2명, 누이동생 2명
자녀최백호(아들)
종교유교(성리학) → 개신교(장로회)
의원 선수1
의원 대수2
정당무소속

생애편집

1922년 4월 18일 경남 동래군 장안면 좌천리.(부산광역시 기장군 장안읍 좌천리) 태생이다.

큰 포목점을 운영한 아버지 최창민(1975년 사망)의 슬하 3남 2녀 가운데 장남으로 태어나 부일항일학생의거 일명(노다이사건)에 간접 연루되어 중학교를 중퇴하고 대한민국 정부 수립 이후 국방부 검찰과장을 역임, 1950년 6월 제2대 국회의원에 당선되었다. 그러나 당시 무소속 의원으로 이승만 정부와 각종 정책에 대해 대립을 하였는데, 특히나 이승만 정부가 추진 중이었던 귀속재산 처리법에 대한 경매제 방식으로의 개정안을 반대하였다. 반대의 이유는 현 귀속재산처리법의 연고자 우선 매각 방식에서 경매제 방식으로의 개정은 특혜 또는 부정의 시비가 있어 적극 반대 하였다. 그러던 중 1950년 6월 25일 한국 전쟁이 터지자, 부산으로 피난 가는 정부를 따라, 피난을 갔다. 1950년 11월 8일 전쟁의 정부 책임을 물어 국무위원 인책 관련 권고안을 국회 의장 신익희 등 90여명의 연서로 본회의에 상정 되었으나, 무슨 이유서인지 국회의장 신익희 등에 의해 안건이 보류 처리 되었다. 이로부터 2일 후, 동년 11월 10일 서울에서 부산으로 내려 가던중에 경북 김천 황간 부근에서 북상하는 터키군 수송 차량의 갑작스런 도로 이탈로 충돌하여 사망하였다. 4.19혁명 후, 최원봉 의원의 죽음에 대해 유족들이 정부에 강력한 진상 조사 요구가 있었지만, 번번히 이유 없다는 이유로 거절 당한다.

훗날 1997년에 방영된 토요 미스테리 극장에서 -어느 국회의원의 죽음-편을 통해 최원봉 의원의 죽음에 대해 강력히 의문을 제기 하였다. 1951년 국회에서 당시 전쟁으로 인해 납북, 행방불명 또는 사망으로 인해 공석된 이들 국회의원에 대해 국회의원 제적수에 관한 특별법으로 제명 처리 되었으며, 공석된 지역구는 재보궐 선거를 치루었다. 최원봉 의원의 선거구였던 경상남도 부산 무 지역구의 차기 재보궐 선거 당선자는 전진한 의원이다.

아들은 최백호(가수)이다.

역대 선거 결과편집

선거명 직책명 대수 정당 득표율 득표수 결과 당락
제2대 총선 국회의원(경남 부산시 무) 2대 무소속    33.97% 7,445표 1위  

참고 자료편집

외부 링크편집

  전 임
(부산시 갑)문시환허영호
(부산시 을)허정
(부산시 병)한석범
(부산시 정)박찬현
제2대 국회의원(부산시 무)
1950년 5월 31일 ~ 1950년 11월 10일
무소속
(부산시 갑)김지태
(부산시 을)장건상
(부산시 병)김칠성
(부산시 정)정기원
후 임
(재보궐)전진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