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역사편집

탐진최씨(耽津崔氏)의 시조(始祖)인 최사전(崔思全1067~1139)은 고려 때 상약원직장(尙藥院直長)을 역임한 최철(崔哲)의 손자이며, 장작감(將作監)을 역임한 최정(崔靖)의 아들이다. 최사전은 의술로 조정에 진출하였으나 고려 인종 때 이자겸(李資謙)을 제거한 공을 인정받아 공신에 책록되었고, 병부상서(兵部尙書)를 지낸 후 삼한후벽상공신(三韓後壁上功臣)으로 수태위(守太尉), 문하시랑평장사(門下侍郞平章事)에 올랐다.[1]

최사전의 아들 최변(崔弁)과 최열(崔烈) 이후의 기록이 전란에 실전되어 각 파 중시조들의 세거지를 따서 그 세계를 이어오고 있다.

분파편집

⟨수원종회 중서령공(水源宗會 中書令公⟩

  • 효종공파(孝宗公派)(金浦)
  • 부호군파(副護軍公派)(莘里)
  • 도정공파(都正公派(三槐)
  • 만호공파(萬戶公派)(新平)
  • 임한공파(臨漢公派)(陽城)
  • 정민공파(貞愍公派)(高陽)


  • 청양예산판서공파
  • 강진금천파(康津錦川派)
  • 보성조내파(寶城兆內派)
  • 광주성서파(光州城西派)
  • 금남파(錦南派)
  • 만경율리파(萬頃栗里派)
  • 일산당산파
  • 보작파
  • 손암공파(遜菴公派)

본관편집

탐진(耽津)은 전라남도 강진군(康津郡)의 옛 지명이다. 본래 백제의 동음현(冬音縣)이다. 757년(신라 경덕왕 16)에 탐진현으로 고쳐서 양무군(陽武郡)에 예속시켰다. 고려에서 영암(靈岩)에 속하였다가 장흥(長興)으로 이속시켰다. 1417년(태종 17)에 병마도절제사영을 도강현(道康縣) 소재지에 옮기고 두 현을 합쳐 강진(康津)으로 개칭하였고 치소는 탐진으로 정하였다. 《세종실록지리지》에 탐진(耽津)의 성(姓)으로 최(崔)·(曺)·유(兪)·(安)·정(鄭)·하(河) 6성(姓)이 기록되어 있다. 1896년 전라남도 강진군으로 개편하였다.

인물편집

  • 최상(崔尙) : 1035년(고려 정종(靖宗) 1년) 과거에 급제하여 1056년(문종 10) 예부낭중으로 칠도순무사(七道巡撫使)로 파견되었다. 1068년(문종 22년) 동지중추원사(同知中樞院事)에 이르렀다.[2]
  • 최부(崔溥, 1454년 ~ 1504년) : 1482년 친시 문과에 을과로 급제하여 홍문관 부교리 등 여러 관직을 거쳐 전적(典籍)으로 있을 때 《동국통감(東國通鑑)》 편찬에 참여하였다. 1486년 문과중시에 아원(亞元)으로 급제하여 사헌부감찰(監察)·홍문관 부교리(副校理) 등을 지냈다. 1487년 추쇄경차관으로 제주에 갔다가 이듬해 부친상을 당해 돌아오던 중 풍랑으로 명나라 태주부(台州府) 임해현(臨海縣)에 표류했다. 반년 만에 한양에 돌아와 왕명을 받고 《표해록(漂海錄)》를 저술하였다.
  • 최민호(崔旼鎬, 1956년 ~ ) : 제5대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장. 제3대 국무총리 비서실장.
  • 최경관(崔敬官, 1960년~) : 육군장군, 제2포병여단장, 제65보병사단장
  • 최성(崔星, 1963년 ~ ) : 제17대 국회의원. 제8·9대 경기도 고양시장.
  • 최영호(崔榮鎬, 1965년 ~ ) : 제7·8대 광주광역시 남구청장
  • 최승석(崔承錫, 1958 ~ 2012 ) : 경기도청

최하은(2002 ~ ) 연세대 최연소 입학(만 16세) 연세대 철학과

항렬자편집

  • 강진금천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