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극당

서울에서 가장 오래된 빵집
태극당 본점

태극당(太極堂)은 1946년에 개점한 서울특별시 중구 장충동에 위치한 빵집이다. ‘서울에서 가장 오래된 빵집’으로 불린다.

1946년에 명동에서 개업하였다가 1973년에 현재의 장충동으로 이전하였으며, 여러 개의 분점이 있었으나 현재 장충동 본점만 남아 있다.[1] 분점은 아니지만, 을지로에 위치한 디스트릭트C에 외부 매장을 열었다(베이커리 메뉴는 일부만 판매하는 카페형 매장이다)[2]. 1947년에 출시된 ‘모나카 아이스크림’, 사과이 들어가는 롤케이크, 한 손 크기의 ‘고방카스테라’가 태극당을 대표하는 제품이다.[1][3]

장충동의 태극당 건물은 1974년에 건축된 4층 빌딩으로[4], 2015년 12월 11일에 1970~80년대의 모습으로 내부 리모델링을 완료하였다.[5] 1층은 판매, 2층은 빵 생산, 3층은 아이스크림 생산, 4층은 전병 생산이 이루어진다.[5] 2020년에는 30년 이상 영업한 장수 업체 중 선정하는 ‘백년가게’로 뽑혔다.[6]

각주편집

  1. 유성운; 오상민 (2016년 2월 16일). “60~70대 장인 3명 “50여 년 하루도 쉰 적 없어, 설날도 빵 만들죠”. 중앙일보. 2018년 2월 26일에 확인함. 
  2. “을지로 한복판에 아주 이상한 서점이 나타났다”. 2018년 12월 6일. 2019년 4월 4일에 확인함. 
  3. 유성운 (2016년 2월 16일). “태극당의 인기 메뉴…MB가 즐긴 모나카 아이스크림, 김지미가 좋아한 롤케이크”. 중앙일보. 2018년 2월 26일에 확인함. 
  4. 강진규 (2014년 11월 11일). “68년 된 제과점 태극당, 새단장”. 한국경제. 2018년 2월 26일에 확인함. 
  5. 서진우 (2015년 12월 3일). “3대째 운영하는 서울 最古빵집 '태극당' 11일 리뉴얼 오픈”. 매일경제. 2018년 2월 26일에 확인함. 
  6. 박상돈 (2020년 6월 11일). '태극당·초당할머니순두부' 등 19곳 국민추천 백년가게 선정”. 연합뉴스. 2020년 7월 26일에 확인함. 

외부 링크편집

  •   위키미디어 공용에 태극당 관련 미디어 분류가 있습니다.
  • 태극당 - 공식 웹사이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