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오필 고티에

쥘 피에르 테오필 고티에(Jules Pierre Théophile Gautier)는 1811년 8월 30일 타르브에서 태어나 1872년 10월 23일 뇌이쉬르센에서 사망한 프랑스의 시인, 소설가문학 비평가이다.

Picto infobox auteur.png
테오필 고티에
Théophile Gautier 1857.JPG
작가 정보
출생
타르브
사망
뇌이쉬르센
직업 작가, 시인, 저널리스트, 소설가, 극작가, 리브레토 작가, 미술 평론가, 화가, 문학 평론가, 사진가
언어 프랑스어
국적 프랑스
학력 Lycée Charlemagne
리세 루이르그랑
사조 낭만주의, 고답파
수상 Officer of the Legion of Honour
스승 Louis-Édouard Rioult
동거인 Carlotta Grisi
Ernesta Grisi ( - 1866)
Eugénie Fort (1836 - )
자녀 Judith Gautier, Estelle Gautier, Théophile Gautier, fils
주요 작품
영향
서명
Théophile Gautier's signature.png
묘비
Tombe de Theophile Gautier (division 3).JPG
묘소 몽마르트르 묘지

생애편집

고티에는 1811년 프랑스 타르브에서 태어났으며, 파리에서 그림을 공부하다가 낭만주의 문인들의 영향으로 문학을 하게 되었다. 소설과 시를 썼고, 잡지와 신문에 미술, 연극, 무용 비평을 게재했으며, 《르뷔 드 파리》의 편집장을 지내기도 했다.

1811년 8월 30일 타르브에서 태어난 테오필 고티에는 줄곧 푸른 산의 형상에 대한 기억을 갖고 있었다. 고티에가 세 살 무렵 가족들은 파리로 이사를 갔다. 그는 어린 나이임에도 불구하고 향수를 품고 새 환경에 잘 적응하지 못했다. 놀랍게도 일찍, 고티에는 다섯 살 때 글을 읽기 시작한다. 그가 처음 가장 빠진 책은 《로빈슨 크루소》와 《폴과 비르지니》로, 이 책들에서 큰 인상을 받았다. 고티에는 이후 선원이 되길 꿈꾸었으며, 극장, 특히 장식 회화에도 흥미를 가졌다. 1820년, 아홉 살이던 고티에는 리세 루이르르랑의 반 기숙사생으로서 짧게 머물게 된다. 고티에의 부모는 아들이 기숙 생활을 하며 쇠약해지자, 3학기 초에 아들을 기숙사에서 빼냈다. 콜레주 샤를마뉴의 “통학생”이 된 것에 매우 행복해 하던 고티에는 그곳에서 어린 제라르 라브뤼니(훗날의 네르발)과 조우하게 된다. 이 시기 고티에는 이국적인 언어로 자신을 매혹시킨, 후기 라틴 시인들에 대한 독특한 취향을 보여주기 시작한다. 고티에는 일학년 때 생-탕투안 가에 자리잡은 화가, 루이제두아르 리우(1790-1855)의 화실에 드나들기 시작했으며, 이 무렵 그가 근시로 고통받고 있다는 것을 알게 된다.

1829년 6월 27일, 고티에는 이후 자신의 문학 “스승”이 되는 빅토르 위고를 만나게 된다.

낭만주의의 승리를 확고하게 한 1830년의 《에르나니》 상연 때에 붉은 웃옷을 입고 고전파의 가슴을 서늘하게 했다는 장본인이다.

시집에는 고답파의 선구적 작품 《칠보와 나전》(1852년)이 있고 장편소설 《모팽 양》(1835년), 《미라 이야기》(1857년), 《대장 프라카스》(1863년 ~ 1864년) 등이 있다. 《모팽 양》에 붙인 서문은 예술사회적 효용을 부정한 것으로 문학사적으로 중요한 기록이라고 할 수 있다.

중 · 단편소설도 많이 있는데, 어느 것이나 환상적으로 응고된 문체를 가지고 있다. 그의 비판은 문학으로만 한정하지 않고 연극, 회화에까지 미치고 있다. 더욱이 고티에의 공헌은 문장어의 어휘를 풍부히 하였고, 또 후배를 양성하여 큰 영향을 남긴 점이 있다.

작품편집

  • 장편소설 《모팽 양》(1835)
  • 장시 〈알베르튀스〉
  • 시집 《에나멜과 카메오》
  • 소설 〈죽은 연인 아바타르〉
  • 문예비평 〈낭만주의의 역사〉
  • 발레극 〈지젤〉(공동집필)

평가편집

동시대의 공리주의자를 강력히 비판하고 아름다움의 무용성(쓸모없음)을 주장하였다. 예술지상주의자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