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성방송국"의 두 판 사이의 차이

49 바이트 추가됨 ,  7년 전
편집 요약 없음
'''경성방송국'''(京城放送局)은 대한민국 최초의 무선 방송을 시작했던 방송국이며, 현재의 [[한국방송공사]]에 해당한다. 미국에서 1920년 세계 최초의 라디오 정규방송 이후 7년 만이었으며 당시 일본제국에서는 4번째 방송국이었다. 1926년 11월 30일, 사단 법인 경성방송국의 설립이 허가되어, 12월 9일에 방송용 사설 무선 전화 시설이 허가되었다 (호출부호 JODK, 사용 전파장: 367m (주파수: 817kHz), 공중선 전력 1kW). 1927년1월20일에 시험 방송을 시작했지만, 다른 방송국과의 혼신을 피하기 위해서, 전파장을 345m (주파수: 870kHz)로 변경하고, 2월16일에 본방송을 시작했다. 장비는 영국산 마르코니 6Q형 방송송신기와 15kW급 변압기 4개, 14kW급 충전용 전동발전기 3대, 6kW급 송신기용 전동 교류발전기 2대 등이었다.
경성방송국의 첫 전파 발사는 오후 1시였다.
사옥은 서울시 중구 정동 1번지였다.
==방송내용==
오전 6시부터 밤 11시까지 하루 17시간 방송을 하였는데 방송 내용은 일본어 70%와 한국어 30%정도의 비율로 교차되어 방송하였다. 나중에는 한국어와 일본어가 별도의 채널로 분리되었었다.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