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1,212 바이트 추가됨 ,  6년 전
== 복수형 접미사 ==
 
'''신'''(身)은 '집합'의 뜻을 가지는데, 단어의 끝에 붙어서 해당 단어가 복수형이라는 것을 나타낸다.{{sfn|곽철환|2003|loc="[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901911&categoryId=2886 《[[잡아함경신(身)]]》". 제13권2012년 제304경9월 〈[[육륙경]]26일에 확인|quote=<br>"신(六六經)〉은: <br>① 산스크리트어 경우의kāya 좋은몸. 예문이다신체.
<br>② 산스크리트어 ātman 나. 자신.
<br>③ 산스크리트어 janma 생존.
<br>④ 산스크리트어 kāya 신근(身根)의 준말.
<br>⑤ 산스크리트어 kāya 인식 주체. 인식 작용을 일으키는 주체.
<br>⑥ 산스크리트어 kāya 모임·종류의 뜻으로, 어미에 붙어 복수를 나타냄."}}{{sfn|星雲|loc="[http://etext.fgs.org.tw/etext6/search-1-detail.asp?DINDEX=10969&DTITLE=%A8%AD 身]". 2012년 9월 27일에 확인|quote=<br>"身:<br>
 (一)梵語 kāya。音譯迦耶。屬六根之第五,即身根。指觸覺器官之皮膚及其機能。然有部主張,身根乃眼所不能見之精妙物質(淨色),亦即指勝義根而言。然通常所說身與心並稱為身心,身與語(或口)、意並稱身語意(或身口意)之「身」則係指身體、肉體而言。<br>
 (二)集合之意。即附加於語尾,表示複數之語,如六識身。<br>
 (三)梵語 śarīra。身骨、遺骨之意。(參閱「舍利」3495)"}} 《[[잡아함경]]》 제13권 제304경 〈[[육륙경]](六六經)〉은 이 경우의 좋은 예문이다.
 
* '''6식신'''(六識身): 6가지 [[식 (불교)|식]](識)들, 즉 [[안식 (6식)|안식]]·[[이식 (6식)|이식]]·[[비식 (6식)|비식]]·[[설식 (6식)|설식]]·[[신식 (6식)|신식]]·[[의식 (6식)|의식]]의 [[6식]](六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