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1,169 바이트 추가됨 ,  6년 전
편집 요약 없음
<br>ⓔthe cessation
<br>1]열반의 뜻을 옮긴 말.
⇒ 열반(涅槃)."}} 예를 들어, [[생사윤회]]의 원인인 [[번뇌]]를 [[해탈|벗어나]] [[적정]](寂靜)의 [[무위]]의 상태 즉 [[열반]]에 들어가는 것을 '''입멸'''(入滅)이라고 한다. 특히 [[고타마 붓다]]의 최후의 [[입멸]], 즉 육신의 죽음과 함께 [[반열반]](般涅槃)으로 들어간 것 즉 [[불생불멸]]의 [[법신]](法身)의 상태로 들어간 것을 '''[[불멸 (불교)|불멸]]'''(佛滅)이라고 한다.{{sfn|星雲운허|loc="[http://buddha.dongguk.edu/bs_detail.aspx?type=detail&from=&to=&srch=%EB%B0%98%EC%97%B4%EB%B0%98&rowno=7 般涅槃(반열반)]". 2013년 2월 1일에 확인|quote=<br>"般涅槃(반열반): 【범】 parinirvāṇa 입멸(入滅)ㆍ멸도(滅度)ㆍ원적(圓寂)이라 번역. 열반(涅槃)이라고도 한다. 번뇌의 속박에서 해탈하고, 진리를 궁구하여 적멸무위(寂滅無爲)한 법의 성품을 깨달아, 불생 불멸하는 법신의 진제(眞際)에 돌아가는 것. 곧 부처님이 깨달으신 것. ⇒열반(涅槃)"}}{{sfn|운허|loc="[http://buddha.dongguk.edu/bs_detail.aspx?type=detail&from=&to=&srch=%E4%BD%9B%E6%BB%85&rowno=1 佛滅(불멸]". 2013년 2월 1일에 확인|quote=<br>"佛滅(불멸): 석존의 목숨이 마쳤다는 것. 범부에게는 죽는다는 것을 부처님에게는 열반(涅槃)이라 하고, 열반은 멸(滅)ㆍ멸도(滅度)라 번역하므로 부처님이 돌아가신 것을 불멸이라 함. 불멸 연대에는 여러 가지 다른 말이 있음. 우리나라에서 예로부터 써 오던 B.C. 1027년(주나라 소왕 26) 갑인 4월 8일에 탄생하여 B.C. 949(목왕 53) 임신 2월 15일에 입멸하였다는 말. 세일론에서 전하는 B.C. 543 설, 태국과 버마에서 전하는 B.C. 544설, Turnour의 B.C. 485 설, 『중성점기』에 의한 B.C. 485 설, Cunningham의 B.C. 477 설, 또 그가 후년(後年)에 말한 B.C. 478 설, Max Mūller의B.C. 477 설, Fleet의 B.C. 483 설, V. Smith의 B.C. 487 설 등이 있거니와, 1956년 네팔 수도 카트만드에서 열린 제4차 세계 불교도 대회에서 불멸 연대를 통일하여 불멸 후 2500년을 1956년으로 결정함. ⇒사월파일(四月八日)"}}<br style="margin-bottom: 10px"><!---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