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성방송국"의 두 판 사이의 차이

2 바이트 제거됨 ,  7년 전
편집 요약 없음
{{제목 변경|조선방송협회}}
[[파일:First Broadcasting Memorial Statue.jpg|thumb|200px|첫 방송터 기념비]]
'''경성방송국'''(京城放送局)은 대한민국 최초의 무선 방송을 시작했던 방송국이며, 현재의 [[한국방송공사]]에 해당한다. 미국에서 1920년 세계 최초의 라디오 정규방송 이후 7년 만이었으며 당시 일본제국에서는 4번째 방송국이었다. 1926년 11월 30일, 사단 법인 경성방송국의 설립이 허가되어, 12월 9일에 방송용 사설 무선 전화 시설이 허가되었다 (호출부호 JODK, 사용 전파장: 367m (주파수: 817kHz), 공중선 전력 1kW). 1927년1월20일에 시험 방송을 시작했지만, 다른 방송국과의 혼신을 피하기 위해서, 전파장을 345m (주파수: 870kHz)로 변경하고, 2월16일에 본방송을 시작했다. 장비는 영국산 마르코니 6Q형 방송송신기와 15kW급 변압기 4개, 14kW급 충전용 전동발전기 3대, 6kW급 송신기용 전동 교류발전기 2대 등이었다.
경성방송국의 첫 전파 발사는 오후 1시였다.
 
사옥의 위치는 서울시 중구 정동 1번지였다.
 
==방송내용==
오전 6시부터 밤 11시까지 하루 17시간 방송을 하였는데 방송 내용은 일본어 70%와 한국어 30%정도의 비율로 교차되어 방송하였다. 나중에는 한국어와 일본어가 별도의 채널로 분리되었었다.
 
==발전==
경성방송국은 1932년 4월 7일 법인명을 조선방송협회로 개칭한다.
 
===지방방송===
1935년 경성방송국은 "경성중앙방송국"으로 개칭하였고 이해 부산방송국의 개국하였으며 1936년에는 평양에, 1937년에는 청진에, 1938년에는 이리와 함흥에 지방방송국을 잇달아 설치하였다. 이후 대구, 광주, 대전, 원산, 해주, 신의주, 춘천, 마산, 목포, 성진, 청주 등 10여개 도시에 지방방송국이 개국하였다. 그러나 1945년 종전 직전 8월 13일에 청진방송국은 소련의 진주에 때문에 방송장악을 우려한 [[일본제국 육군]]에 의해 폭파되어 없어졌다.
 
==수신료==
라디오를 수신하기 위해서는 라디오 수신기를 구입하는 이외에 2원씩을 징수하였으며 허가장을 문앞에 부착하여야 했다. 지금의 [[한국방송공사]]가 가정당 징수하는 수신료가 일제의 잔재라는 비판이 있으나, 한국방송공사가 방송 수신료 징수체계를 도입한 것은 1981년의 일이며, 일제 강점기때의 수신료 체계도체계는 경성방송국이 본보기로 삼았던 [[일본 방송 협회]]가 영국 [[BBC]]의 운영체계를 본보기로 삼아 생긴 것이기 때문에 무리라는 의견이 있다.{{출처}}
 
===라디오 등록 대수===
 
[[태평양 전쟁]] 중에는 [[일본 제국]]의 전시하 정책에 따라 선전방송으로 이용되었으며 1942년부터는 한국어 방송이 중단되고 영어식 용어 사용이 금지되었으며 [[1942년]] 말에는 [[단파 방송 밀청 사건]]이 일어나 경성방송국 관계자와 관련자들이 옥고를 치르기도 하였다. [[1945년]]에 [[해방]] 이후 [[9월]]부터 '''[[한국방송공사]]'''라고 개칭되었으며, [[9월 15일]]에 [[한국인]] 직원들이 [[방송국]]을 인수하였으나 다음날 [[미군정]]청이 경성중앙방송국을 접수하였다. 이후 조선방송협회에 의해 운영되었다.
<!--대체 누가 입력한 겁니까?
경성방송국이 한국 방송사의 서막을 올린 것은 사실이나 우리의 방송이라고는 말할 수는 없다.
그래서 일부에서는 경성방송국이 우리의
삼아야 한다는 주장있다.
본격적인 시험방송을 하기전 1924년 11월부터 [[조선총독부 체신국]]에서
시험방송을 실시하였다.-->
 
==바깥 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