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전식 감응: 두 판 사이의 차이

206 바이트 제거됨 ,  9년 전
편집 요약 없음
편집 요약 없음
편집 요약 없음
[[전자공학]]에서 '''정전(靜電)식 감응'''(capacitive sensing) 기술은 [[정전용량 커플링 효과]]로 근접, 변위, 습도, 유량, 가속도등에 감응하는의해 센서를센서의 정전용량 값의 변화를 감지하는 장치를 의미한다.
 
정전식 감응 기술은 기계적인 방식과 비교해 신뢰성이 높고 수명이 길기 때문에 디지털 오디오 플레이어, [[컴퓨터 디스플레이]], [[휴대전화]]와 [[태블릿]]과 같은 휴대기기등의 [[인간 인터페이스 장치]]로써 널리 사용된다
}}</ref> 터치패널의 모서리에 [[센서]]가 부착됨으로 유리 표면에는 전하가 흐르는 상태가 된다. 이것을 통하여 [[전하]]의 변화를 인식하는 것이 정전식의 원리이다. [[도체]]인 [[손가락]]을 화면에 대는 순간, 손가락 표면에는 유리판의 전하와 반대인 전하가 모이고, 이에 따라 유리판의 전하가 약간 상쇄되어 유리판 표면에서 측정되는 전기장은 약화된다. 이 변화가 일어난 위치를 센서가 감지하여 동작하는 방식이다.<ref>http://www.lionprecision.com/tech-library/technotes/cap-0020-sensor-theory.html</ref> <ref>http://cache.freescale.com/files/sensors/doc/white_paper/PROXIMITYWP.pdf</ref>
 
== 커패시티브 터치방식 ==
여기에는'''정전식 감응'''에는 셀프 방식과 뮤추얼 방식이 있는데, 셀프 방식은 센서 패턴 자체의 커패시터 값과 손가락등의 터치 개체에 의한 부하 커패시터의 합으로 표현되는 커패시터 값을 센싱하는 것이다. 반면에 뮤추얼은 두 개 이상의 센서 사이에 형성된 뮤추얼 커패시터 값이 존재하고 터치 개체에 의해 뮤추얼 커패시터의 값이 줄어들면 이 줄어든 양을 센싱한다. 이러한 방식의 장점은 타 방식에 비해, 내구성이 우수한 편이고, 다중 터치가 가능하며, 구성 비용이 저렴하다.
커패시티브 터치(Capacitive touch)는 커패시터 값의 변화를 센싱하여, 그 정도에 따라 터치가 되었는지 아닌지를 판단하는 터치센싱 방식이다.
 
여기에는 셀프 방식과 뮤추얼 방식이 있는데, 셀프 방식은 센서 패턴 자체의 커패시터 값과 손가락등의 터치 개체에 의한 부하 커패시터의 합으로 표현되는 커패시터 값을 센싱하는 것이다. 반면에 뮤추얼은 두 개 이상의 센서 사이에 형성된 뮤추얼 커패시터 값이 존재하고 터치 개체에 의해 뮤추얼 커패시터의 값이 줄어들면 이 줄어든 양을 센싱한다. 이러한 방식의 장점은 타 방식에 비해, 내구성이 우수한 편이고, 다중 터치가 가능하며, 구성 비용이 저렴하다.
== 이용 ==
정전식 감응이라 일컫는 이 방식은 휴대 전화에 장착되면서 그 수자가 급격히 늘어나고 있다. 인간의 몸을 일종의 접지로 보게된다. 센서 패턴이 조밀해지면 팬터치도 가능하여 일명 스타일러스라고 불리는 그리기 기능 및 사인을 입력으로 받는 것이 가능해진다.
'''정전식 감응''' 방식은 휴대 전화에 적용되면서 그 이용사례가 급격히 늘어나고 있다. 센서 패턴이 조밀해지면 스타일러스라 불리는 펜을 통한 터치도 가능해 그림그리기, 사인 입력등도 가능해진다.
 
== 정전식과 감압식의 차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