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랑호 납북 사건"의 두 판 사이의 차이

잔글
로봇의 도움을 받아 동음이의 처리: 국회 - 대한민국 국회 문서로 링크 바꿈
잔글
잔글 (로봇의 도움을 받아 동음이의 처리: 국회 - 대한민국 국회 문서로 링크 바꿈)
한편, 대한민국 [[경찰]]은 같은달 20일 북한공작원인 김택선을 포함한 3명이 범인으로 발표하고 25일에는 기덕영등 3명을 사건의 공작과 배후공작의 혐의로 체포하였다.
 
[[대한민국 정부]]는 2월 22일 [[대한민국 국회|국회]]에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만행을 규탄하는 결의를 행하고, UN군에 참가한 16개국에 대해 협력을 요구하는 메시지를 보낸다. 이를 받은 UN군은 [[2월 24일]]의 군사정전위원회에 수석대표가 승객과 승무원, 기체의 조속한 송환을 북조선에 요구하여, [[1958년]] [[3월 6일]] 스튜어디스, 유아 1명, 납치범으로 생각되는 7명을 제외한 모든 승객과 승무원을 [[대한민국]]에 돌려보낸다. 이 과정에서 납치범들은 승객으로 있던 사람 중에서 군사고문단원인 [[미군]] [[중령]] 1명을 사살했다.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측은 창랑호에 탑승한 모든 인원에 대해 세뇌를 실시했으며 이에 협조적이지 않은 일부 탑승자들에게 고문을 하였다.

편집

56,5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