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블 엘리미네이션 토너먼트"의 두 판 사이의 차이

잔글
봇:인터위키 링크 8 개가 위키데이터Q1251530 항목으로 옮겨짐. 이동 완료.; 예쁘게 바꿈
잔글 (출처가 필요할만한 내용은 없음+이미 존재하고 있는 경기방식에 대해 단순한 설명일 뿐(그림자료로도 뒷받침되고 있음))
잔글 (봇:인터위키 링크 8 개가 위키데이터Q1251530 항목으로 옮겨짐. 이동 완료.; 예쁘게 바꿈)
[[그림파일:NSB-doubleelim-draw-2004.png|200px|right|thumb|더블 엘리미네이션 토너먼트의 예시]]
 
'''더블 엘리미네이션 토너먼트'''(Double-Elimination Tournament)는 [[토너먼트]] 방식 중 하나로, 두 번을 지면 탈락하지만 한 번을 지더라도 남은 경기를 전부 승리하면 우승할 수 있는 토너먼트 방식이다.
 
== 개요 ==
기본적으로 1:1이며 승자끼리 대결하는 방식은 [[싱글 엘리미네이션 토너먼트|싱글 엘리미네이션]]과 같으나, 단 1패만 해도 탈락하는 싱글 엘리미네이션과는 달리 1패를 해도 남은 경기에 전승하면 우승할 수 있다.
 
결승전은 결승전까지 전승을 하고 있던 승자조 우승자와, 1패를 가지고 있지만 그 외의 경기에서는 전승한 패자조 우승자가 맞붙게 된다. 여기서 승자조 우승자가 승리하면 그대로 승자조 우승자가 최종 우승자로 결정되지만, 패자조 우승자가 승자조 우승자에게 승리하면 승자조 우승자는 첫 1패를 한 것이기 때문에 패자조 우승자와 경기를 한 번 더 하게 된다. 이 경기에서의 승리자가 최종 우승자가 되고, 이 경기에서의 패자는 어느 쪽이 되든 2패를 기록하게 되므로 우승하지 못한다.
 
== 특징 ==
한 번의 실수나 우연으로 패배해도 실력만 있으면 잔여경기 전승을 조건으로 한 우승의 기회가 남게 된다는 면에서 [[싱글 엘리미네이션 토너먼트]]를 보완하는 측면이 있다. 즉, 싱글 엘리미네이션에서 존재하는 대진의 우연성으로 인한 불이익을 대폭 줄이는 긍정적인 측면이 있다.
 
기본적으로는, 승자조 우승자가 패자조 우승자에게 지면 1패이므로 원칙적으로 한 번의 결승전이 더 주어지는 것으로 형평성을 부여한다.
 
== 같이 보기 ==
* [[승자전|토너먼트]]
* [[싱글 엘리미네이션 토너먼트]]
 
[[분류:스포츠]]
 
[[ca:Torneig de doble eliminació]]
[[cs:Vyřazovací systém na dvě porážky]]
[[de:Double knock out]]
[[en:Double-elimination tournament]]
[[fr:Tournoi à double élimination]]
[[lt:Dviejų minusų sistema]]
[[ru:Олимпийская система с выбыванием после двух поражений]]
[[zh:双败淘汰制]]

편집

487,6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