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레스바이플"의 두 판 사이의 차이

2,282 바이트 추가됨 ,  7년 전
revert
잔글 (-)
(revert)
{{보호 문서|크기=작게}}
'''프레스바이플'''는 [[대한민국]]의 [[인터넷]] [[신문]]이다. [[2012년]] [[2월 1일]]에 창간되었다.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기반으로 하는 매체로서, '프레스바이플(pressbyple)'은 '프레스 바이 더 피플(press by the people)'의 약자로 '시민들에 의한 매체'를 표방하였다.<ref name="정재">정재수. [http://www.media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100182 소셜네트워크 기반 ‘프레스바이플’ 창간]. 미디어오늘. 2012년 2월 6일.</ref> 《프레스바이플》은 [[트위터]], [[페이스북]] 등에서 형성되는 정치·경제·사회적 이슈들에 대한 의견들을 독자들에게 전달하고, [[뉴스 기사]] [[댓글]]과 토론사이트 등에서 제기된 의견들을 취재하고 보도한다.<ref name="정재"/>
 
'''프레스바이플'''는 [[대한민국]]의 [[인터넷]] [[신문]]이다. [[2012년]] [[2월 1일]]에 창간되었다. '시민이 만드는 소셜미디어'를 모토로 삼았다.{{fact}}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기반으로 하는 매체로서, '프레스바이플(pressbyple)'은 '프레스 바이 더 피플(press by the people)'의 약자로 '시민들에 의한 매체'를 표방하였다.<ref name="정재">정재수. [http://www.mediatoday.co.kr/news/articleView.html?idxno=100182 소셜네트워크 기반 ‘프레스바이플’ 창간]. 미디어오늘. 2012년 2월 6일.</ref> 《프레스바이플》은 [[트위터]], [[페이스북]] 등에서 형성되는 정치·경제·사회적 이슈들에 대한 의견들을 독자들에게 전달하고, [[뉴스 기사]] [[댓글]]과 토론사이트 등에서 제기된 의견들을 취재하고 보도한다.<ref name="정재"/>
《프레스바이플》의 사장은 허성관 전 해양수산부, 행정자치부 장관으로, 인적 구성은 [[노무현 정부]] 출신들로 구성되어 있다. 회장은 [[김종철 (언론인)|김종철]] 전 [[연합뉴스]] 사장이며, 박정원 '아이러브[[이해찬]]' 초대 회장이 편집위원 및 기조실장을 맡아 운영하고 있다. <재단법인 광장>, <복지국가 소사이어티>, <새로운 사회를 여는 연구원>, <민주화를 위한 전국 교수 협의회>, <한국작가회의>, <문학 in>, <역사 정의를 위한 민주행동>, <노무현재단 뉴스브리핑팀>, <사단법인 사회디자인연구소>, <[[레디앙]]> 등 주로 민주·개혁·진보 진영의 연구소와 언론 등에서 《프레스바이플》에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으며, 콘텐츠 제공에 함께하는 인사에는 편집자문위원장을 맡고 있는 강기석 전 [[경향신문]] 편집국장 등 다수 인사의 이름이 올라 있다.
 
《프레스바이플》은 [[스마트폰]], [[태블릿 PC]] 등 모바일 기기의 급격한 발달과 보급으로 SNS에서도 사회적 담론이 형성됨에 따라 [[트위터]], [[페이스북]] 등에서 형성되는 정치·경제·사회적 이슈들에 대한 다양한 의견들을 독자들에게 전달하고, [[뉴스 기사]] [[댓글]]과 토론사이트 등에서 제기된 의견들도 취재·보도한다.<ref name="정재"/> <ref>정보라. [http://www.bloter.net/archives/131365 소셜댓글 달고 언론사닷컴 댓글 5배 ↑]. 블로터닷컴. 2012년 10월 23일.</ref>
 
기성 언론이 정치권력과 경제권력을 출입처로 삼아 이들이 제공하는 뉴스를 전달하는 시스템을 구축하고 있다면, 《프레스바이플》은 시민들을 주체로 한 SNS를 출입처로 두고 이들이 정치권력과 경제권력을 견제하도록 하는 시스템을 추구하겠다는 것이다.<ref>박윤희. [http://www.etoday.co.kr/news/section/newsview.php?TM=news&SM=2299&idxno=542000 소셜 기반 전문매체 '프레스바이플' 창간]. 이투데이. 2012년 2월 9일.</ref>
 
《프레스바이플》의 사장은 허성관 전 해양수산부, 행정자치부 장관으로, 인적 구성은 [[노무현 정부]] 출신들로 구성되어 있다. 회장은 [[김종철 (언론인)|김종철]] 전 [[연합뉴스]] 사장이며, 박정원 '아이러브[[이해찬]]' 초대 회장이 편집위원 및 기조실장을 맡아 운영하고 있다.
 
《프레스바이플》의 사장은 허성관 전 해양수산부, 행정자치부 장관으로, 인적 구성은 [[노무현 정부]] 출신들로 구성되어 있다. 회장은 [[김종철 (언론인)|김종철]] 전 [[연합뉴스]] 사장이며, 박정원 '아이러브[[이해찬]]' 초대 회장이 편집위원 및 기조실장을 맡아 운영하고 있다. <재단법인 광장>, <복지국가 소사이어티>, <새로운 사회를 여는 연구원>, <민주화를 위한 전국 교수 협의회>, <한국작가회의>, <문학 in>, <역사 정의를 위한 민주행동>, <노무현재단 뉴스브리핑팀>, <사단법인 사회디자인연구소>, <[[레디앙]]> 등 주로 민주·개혁·진보 진영의 연구소와 언론 등에서 《프레스바이플》에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으며, 콘텐츠 제공에 함께하는 인사에는 편집자문위원장을 맡고 있는 강기석 전 [[경향신문]] 편집국장 등 다수 인사의 이름이 올라 있다.
 
박정원은 정치칼럼 사이트인 '[[서프라이즈 (웹사이트)|서프라이즈]]'의 오랜 필진으로 활동함과 동시에 '[[라디오21]]'의 기획본부장을 역임했으며, '[[양경숙]] 사건'으로 [[검찰]]에 참고인으로 소환되어 조사를 받기도 했다.<ref>김미애. [http://www.newstomato.com/ReadNews.aspx?no=330115 '공천거래' 혐의 양경숙 씨 내달 14일 선고]. 뉴스토마토. 2013년 1월 31일.</ref> <ref>박정원. [http://www.pressbyple.com/news/articleView.html?idxno=14337 양경숙이 사기면, 당신은 정치자금법 위반?]. 프레스바이플. 2013년 2월 6일.</ref> 또한 [[2009년]]에 [[촛불 집회]] 진압 작전 동원을 반대하며 [[육군]] 복무 전환을 신청한 뒤 동료 전경들을 성추행한 혐의(강제추행)로 징역 6월에 집행유예 1년을 선고받은 [[이계덕]]씨가 프레스바이플의 기자로 활동중에 있다. <ref>강진원. [http://www.ytn.co.kr/_ln/0103_200906181452047006 동료 성추행 혐의 "육군 전환신청" 전경 집행유예]. YTN. 2009년 6월 18일.</ref>
 
한편, 《프레스바이플》은 '광고 없는 언론'을 지향하는 가운데 출판 등의 부대 사업을 통해 '자본으로부터 자유로운 언론'이자 시민들의 자발적 참여를 통해 '콘텐츠 제작 그룹'으로 성장할 것임을 명시하고 있다.{{fact}}
 
== 출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