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46 바이트 추가됨 ,  6년 전
잔글
편집 요약 없음
{{출처 필요}}
{{경제학 둘러보기}}
'''노동경제학'''({{llang|en|labour economics}}, 勞動經濟學)은 노동 시장의 기능을 경제학 관점에서 연구한 학문이다. [[19세기]] 이전의 경제학자들은 노동에 관련된 문제를 사회 현상에 기인하여 찾으려고 했다. [[20세기]] 초반에 [[제도파]] 계열 경제학자들은 [[유럽]]과 [[미국]]의 노동 시장의 역사와 실증적인 노동 시장의 수요, 공급, 파급 현상을 연구했다. 그 결과 노동 시장에서 나타나는 여러 현상을 실증적으로 학문화하였고, 그것들에 대한 법칙을 수학적, 지표적으로 발달시켰다. 노동과 관련된 여러 문제를 해명하고 노동 복지를 향상할 목적으로 경제학의 일종으로서 등장했다. 이런 이유에서 노동경제학은 학술적으로 그 역사는 짧다. 노동경제학은 미시경제학의 한 분야로 알려졌지만, 실업과 임금 문제는 거시적인 경제 관점에서 보기 때문에 노동경제학은 미시, 거시경제학의 일부로 나누는 것보다는 응용경제학의 한 분야로 보는 것이 옳다. 요즘에는 노동경제학의 기법을 이용한 노동 시장, 노동 문제 분석도 활발하게 이루어지고 있다. 노동경제학은 [[공인 노무사]] 선택 과목 중 하나이기도 하다.
[[분류:노동경제학| ]]
[[분류:노동]]
[[분류:윤리학 주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