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녀유혼"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크기가 바뀐 것이 없음 ,  6년 전
잔글
잔글 (봇: 인터위키 링크 9 개가 위키데이터d:q300356 항목으로 옮겨짐)
[[밤 (시간)|밤]]을 지내기 위하여 난약사로 향한 영채신은 이 곳에서 [[연적하]]라는 무공 높은 검객과 [[섭소천]]이라는 아리따운 여인을 만난다. 이 후 영채신과 섭소천은 인간과 귀신이라는 차이를 뛰어 넘어 서로를 사랑하게된다. 하지만 섭소천은 [[흑산노요]]에게 [[시집]]을 가기로 정해지어 있던 귀신이었다. 처음 섭소천을 만났을 때 영채신은 그녀가 귀신이라는 것을 몰랐지만 후에 그녀가 귀신이라는 것을 알게된다.
 
섭소천은 원래 [[인간]]이었지만 죽은 이 후 100년 묵은 나무 요괴의 영향력으로 [[영혼]]이 자유롭지 못하게 되어서 할 수 없이 나무 요괴의 명령을 받는 귀신이었다. 이를 가엽게 생각한 영채신은 그녀를 구출하고자 난약사에서 만았던만났던 연적하에게 도움을 청하고 연적하의 도움으로 100년 묵은 나무 요괴를 무찌르게 된다. 그렇지만 나무 요괴를 무찌르는 것이 끝은 아니었다.
 
이 후 섭소천은 흑산노요에게 끌려가게 되고 연적하와 영채신은 협동하여 [[금강경]]으로 흑산노요를 물리친 후 끌려간 섭소천을 구출한다. 흑산노요를 물리친 이 후 섭소천은 환생의 길을 떠나고 연적하와 영채신은 헤어진다.

편집

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