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향사과"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184 바이트 추가됨 ,  7년 전
편집 요약 없음
'''일래'''는 [[사다함]](斯陀含)이라고 음역되는데 수행의 도상에 있어서 한 번 더 [[욕계]]로 태어나는 것을 의미한다.<ref name="글로벌-4향4과"/>
 
'''불환'''은 [[아나함]](阿那含)이라고 음역되는데 더 이상 [[욕계]]로 태어나지 않아도 되는 상태이기 때문에 불환이라고 한다.{{sfn|권오민|2003|p=260|quote=<br>"일래과의 성자가 더욱 증진하여 욕계 수소단의 번뇌 중 제9 하하품이 끊어져 더 이상 욕계로 되돌아오지 않는 이를 불환과(또는 阿那含, anagamin)의 성자라고 한다. 또한 이미 견도에서 유신견·계금취·의疑를 끊었고, 지금 이 단계에 이르러 욕탐과 진애가 모두 끊어졌기 때문에 욕계를 벗어나지 못하게 하는 '5순하분결이 끊어진 이'라고도 한다. 그리고 제7 하상품과 제8 하중품의 번뇌를 끊은 이를 불환향이라고 하는데, 이제 여기서는 반열반과 일생의 간격만이 존재하기 때문에 '일간一間'이라고도 한다.
'''불환'''은 [[아나함]](阿那含)이라고 음역되는데 더 이상 [[욕계]]로 태어나지 않아도 되는 상태이기 때문에 불환이라고 한다.
<br>그런데 불환의 성자는 현생을 마친후 바로 반열반에 들거나 색계나 무색계에 태어나 반열반에 드는 등 열반에 드는 처소와 시간이 다르기 때문에 여러 가지 다양한 형태로 분류되고 있다. 이러한 분류는 유부 아비달마의 독자적인 구상이 아니라 경설에 따른 그들의 정리 해석으로, 이론체계도 매우 복잡하고 이설도 많지만 간단히 설명하면 다음과 같다."}}
 
'''아라한향'''(阿羅漢向)은 '''아라한과'''(阿羅漢果)에 이르기까지의 위계(位階)이다. [[아라한과]]에 이르면 '''무학위'''(無學位)로서 더 이상 배울 것이 없고, [[번뇌]]는 다하였으며, 해야 할 바를 다하였고, [[윤회]]에서 [[해탈]]해서 [[열반]]에 들어간다고 생각되었다.<ref name="글로벌-4향4과"/> 무학위를 간단히 '''무학'''(無學)이라고도 한다. [[아라한과]] 이전의 단계를 통칭하여 '''유학위'''(有學位: 배울 것이 있는 계위) 또는 '''유학'''(有學)이라고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