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향사과"의 두 판 사이의 차이

842 바이트 추가됨 ,  7년 전
편집 요약 없음
 
'''4향4과'''(四向四果, {{llang|en|[[:en:four stages of enlightenment|<span style="color: black">four stages of enlightenment</span>]]}}){{.cw}}'''사문4과'''(沙門四果) 또는 '''성문4과'''(聲聞四果)는 [[원시불교]]와 [[부파불교]]의 수행 계위이다. 줄여서 '''4과'''(四果)라고도 한다. '''4쌍8배'''(四雙八輩)라고도 한다.<ref name="글로벌-4향4과">[[s:글로벌 세계 대백과사전/종교·철학/세계의 종교/불 교/불교의 사상#4향4과|종교·철학 > 세계의 종교 > 불 교 > 불교의 사상 > 부파불교의 사상 > 4향4과]], 《[[글로벌 세계 대백과사전]]》<br>"4향4과:
四向四果 불제자들은 불타의 가르침을 듣고 수행함으로써 아라한이라는 이상의 경지에 도달할 수 있다고 생각하였으며 그 아라한의 경지에 도달함에는 4향4과라고 불리는 8종의 위계(位階)가 있다고 했다. 즉 아래서부터 말하면 '예류(豫流)'·'일래(一來)'·'불환(不還)'·'아라한'의 4위가 있어서 그것이 과(果)를 향해 수행(修行)해 가는 단계(向)와 그에 의해 도달한 경지(果)로 나누어서 설명한 것이 4향4과이다. 예류는 수타원(須陀洹)이라고 음역(音譯)되는데 깨달음에의 도를 하천의 흐름에 비유하여 그 흐름에 참여한 것, 즉 불도수행에 대한 확신이 생긴 상태를 말하는 것이며, 일래는 사타함(斯陀含)이라고 음역되는데 수행의 도상에 있어서 한 번 뒤로 물러가는 것으로서 유회의 세계에로 물러가는 것을 의미한다. 불환은 아나함(阿那含)이라고 음역되는데 더 이상 윤회의 세계로 물러가는 일이 없다는 데에서 불환이라고 하며, 아라한향(阿羅漢向)은 아라한과(阿羅漢果)에 이르기까지의 위계(位階)로서 아라한과에 이르면 무학위(無學位)로서 더 이상 배울 것이 없고 번뇌는 다하였으며, 해야 할 바를 다하였고 윤회에서 해탈해서 열반에 들어간다고 생각되었다."</ref>{{sfn|곽철환|2003운허|loc="[http://termsbuddha.naverdongguk.comedu/entrybs_detail.nhnaspx?cidtype=2886detail&docIdfrom=900567&categoryIdto=2886&srch=%EC%84%B1%EB%AC%B8%EC%82%AC%EA%B3%BC&rowno=1 사향사과(四向聲聞四果(성문사과)]". 2013년 4월6월 24일에11일에 확인|quote=<br>"사향사과(四向聲聞四果(성문사과):
성문들이 깨닫는 4계급(階級). (1) 수다원과(須陀洹果). 처음 성인의 축에 들어간 지위. (2) 사다함과(斯陀含果). 욕계 9지(地)의 사혹(思惑) 9품 중에서 앞의 6품을 끊고, 아직 3품이 남았으므로 인간과 천상에 한번 왕래하면서 생(生)을 받아야 하는 지위. (3) 아라함과(阿那含果). 사다함과에서 남은 3품 혹(惑)을 마저 끊고, 욕계에 다시 나지 않는 지위. (4) 아라한과(阿羅漢果). 3계의 견혹(見惑)ㆍ사혹을 끊고, 공부가 완성되어 존경과 공양을 받을 수 있는 성인 지위."}}{{sfn|곽철환|2003|loc="[http://terms.naver.com/entry.nhn?cid=2886&docId=900567&categoryId=2886 사향사과(四向四果)]". 2013년 4월 24일에 확인|quote=<br>"사향사과(四向四果):
성문(聲聞)들이 수다원(須陀洹)·사다함(斯陀含)·아나함(阿那含)·아라한(阿羅漢)의 성자가 되기 위해 수행하는 단계인 수다원향·사다함향·아나함향·아라한향의 사향(四向)과, 거기에 도달한 경지인 수다원과·사다함과·아나함과·아라한과의 사과(四果)를 말함.
<br>동의어: 사향(四向)"}}{{sfn|星雲|loc="[http://etext.fgs.org.tw/etext6/search-1-detail.asp?DINDEX=7932&DTITLE=%A5%7C%C2%F9%A4K%BD%FA 四雙八輩]". 2013년 4월 24일에 확인|quote=<br>"四雙八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