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탠드업 코미디"의 두 판 사이의 차이

잔글
편집 요약 없음
잔글
잔글
 
 
'''스탠드업 코미디'''는 [[희극 배우]](또는 '''코미디언''')가 관객을 마주하는 실시간 [[희극]] 형식이다. 스탠드업 코미디 공연자를 '''희극인''', '''스탠드업 희극인''', '''스탠드업 코미디언''', 혹은 줄여서 '''스탠드업'''이라고 부른다. 스탠드업 코미디에서 코미디언은 주로 웃긴 이야기, “비츠”라 불리는 짧은 [[농담]], “[[독백]]” 형식의 [[짤막한 농담]], 공연에서 정한 형식의 농담이나 행동을 빠른 속도로 말한다. 일부 스탠드업 코미디언은 [[소품]], 음악, [[마술]]을 사용하여 공연을 더욱 빛나게 한다. 스탠드업 코미디는 [[코미디 클럽]], 술집, [[현대식 벌레스크]], 대학, 극장에서 주로 공연한다. 실시간 공연 외에도 [[텔레비전]], [[DVD]], [[인터넷]]을 통해 상업적 용도로 스탠드업 코미디를 배포하기도 한다.
 
 
==개요==
스탠드업 코미디에서 관객의 반응은 즉각적이라서 코미디언의 연기를 크게 좌우한다. 관객은 계속 우스갯소리가 나오길 바라기 때문에 공연자는코미디언은 항상 압박감에 시달린다. 이런 압박감은 짜릿하면서도 위협적이다. 코미디 배우코미디언 [[윌 페럴]]은 스탠드업 코미디를 “어렵고 외롭고 잔인하다”고 표현했다. <ref>[http://www.signonsandiego.com/uniontrib/20050624/news_1c24ferrell.html ''Fearless delivery sets Will Ferrell apart.''] ''The Denver Post'', 24 June 2005. Accessed on 29 March 2010.</ref>
 
스탠드업 코미디는 단독 공연인 경우도 있지만, 대부분의 쇼는 “헤드라인” 형식이나 “쇼케이스” 형식을 택한다. 헤드라인 형식에는 주로 호스트 또는 [[사회자]]가 나와 분위기를 돋우고 공연자를 소개한다. 사회자가 물러나면 무명 혹은 우정 출연자 한두 명이 각각 15~20분 이내의 꼭지를 선보이고, 마지막으로 대표 코미디언이 단독으로 대개 45분 이상 익살을 펼친다.
“쇼케이스” 형식에서는 여러 명의 공연자가 균등한 시간을 받는다. 주로 [[코미디 셀라]], [[종글뢰르]]와 같은 작은 클럽이나 더 넓은 공간에서 여러 명이 공연할 수 있는 대규모 행사장에서 공연한다. 쇼케이스 형식에서도 사회자가 끼기도 한다.
 
비교적 소규모 장소에서는 주로 “[[오픈 마이크]]”행사가 열리며 누구나 무대에 올라 공연할 수 있다. 이 행사를 통해 아마추어 공연자는코미디언은 경력을 쌓아 코미디계에 입문하며 유명 코미디언도 소재 개발 삼아 참여한다.
 
==역사==

편집

1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