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10 바이트 제거됨 ,  6년 전
 
=== 임박한 전쟁 ===
그러나 윌리엄은 여전히 큰 문제가 남아 있었다. 네덜란드이 섭정과네덜란드의 귀족들이 잉글랜드과 전쟁을 일으키는 것을 두려워 하였기 때문이다. 그들은 네덜란드의 군대가 잉글랜드에 있는 동안 프랑스가 [[플랜더스]]를 통해 공격해 들어올 가능성을 염려하였다. 윌리엄은 프랑스의 정치 동향을 파악할 때까지 침공을 미룰 수밖에 없었다. 루이 14세는 5월에 이미 네덜란드 의회를 통해 침공 계획을 알고 있었다. 9월 9일 프랑스의 사절이 프랑스왕의 친서 2통을 전달하였다. 첫 번째 편지는 제임스 2세를 공격하지 말라는 경고가 적혀있었다. 두 번째 편지에는 프랑스가 독일의 내정을 간섭하지는 않을 것이라는 것이었다. 이 편지는 의도와는 정확히 반대되는 효과를 가져왔는데 윌리엄은 이 편지를 통해 프랑스가 즉각적으로 네덜란드를 침공할 의사가 없음을 알게 된 것이다.
 
9월 22일 루이 14세는 프랑스 항구에 있는 모든 네덜란드 선박의 출항을 금지하였으나 이는 그저 경고에 지나지 않았다. 9월 26일 암스테르담 의회는 영국 침공을 공식 승인하였다. 루이 14세는 린을 지나 자신의 군대를 독일 안으로 이동시켰고 윌리엄은 군대를 서쪽해안에 집결시켰다. 9월 29일 [[홀란드 주]] 의회는 비밀리에 모임을 갖고 1672년의 프랑스와 영국의 연합 공격과 같은 상황을 되풀이 하지 않기 위해 윌리엄을 지원하기로 결정하고 53척의 군함을 수송선 호위를 위해 파견하였다. 이 함대의 제독은 아서 헤르베르트였으나 실제 지휘자는 코넬리스 에베르트센 2세였다. 윌리엄 자신도 제독의 권한을 지니고 있었으나 함대를 직접 지휘하지는 않았다.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