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와쿠라 사절단"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편집 요약 없음
[[그림:Iwakura mission.jpg|thumb|이와쿠라 사절단의 지도부]]
'''이와쿠라사세츠단이와쿠라시세츠단'''[{{ja-y|岩倉使節団|いわくらしせつだん}}] 혹은 '''암창사절단'''은 메이지 4년 11월 12일인 1871년 12월 23일에서 메이지 6년인 1873년 9월 13일까지, 일본 [[과도정부]] 사절단으로서 [[네덜란드]] 선교사 [[귀도 베르덱]]이 [[러시아]]의 [[표트르 1세|표트르 대제]]가 [[서유럽|西歐]](서구)로 보낸 [[대사절단]]에 착안하여 제안하였다고 알려졌다.{{출처}} [[메이지 유신|메이지이신]] 전에 [[에도 막부|江戶幕府]](에도바쿠후)에서도 1860년에 [[미국|米合衆國]](미합중국)에 한 차례, 1862년과 1863년에 [[유럽|歐洲]](구주)에 사절단을 두 차례 보낸 바 있었다. [[특명전권대사]]인 [[이와쿠라 토모미]]의 이름을 따서 이와쿠라세츠단이라고이와쿠라시세츠단이라고 부른다.
 
==일행==
[[그림:IwakuraMissionPresidentThiers1873.JPG|thumb|프랑스 대통령을 만나는 이와쿠라사세츠단이와쿠라시세츠단]]
[[이와쿠라 도모미]]와 그 사람을 돕는 副[[특명전권대사]] 세 명이 동행하였다. 副[[특명전권대사]]는 [[오쿠보 도시미치]], [[기도 다카요시]], [[이토 히로부미]]로 당시 정권의 장관이었다. 이와 행정가들과 학자들도 대동하였는데 그 총수는 48명이었고 함께 데려간 유학생 60명은 [[미국|米合衆國]](미합중국)과 [[유럽|歐洲]](구주)에서 유학하고 나서 귀국하여 일본을 지도하는 중요한 사람들이 되었다.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