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적 (촉한): 두 판 사이의 차이

73 바이트 추가됨 ,  8년 전
잔글 (봇:인터위키 링크 4 개가 위키데이터Q1044344 항목으로 옮겨짐. 이동 완료.; 예쁘게 바꿈)
고향이 산양군으로 같은 진남장군 [[유표 (후한)|유표]](劉表)에게 의지하였다가<ref>유표가 진남장군이 된 것은 [[이각 (후한)|이각]] · [[곽사]]가 집권한 때, 곧 [[192년]]이다. 곧 이적이 유표를 의지한 것은 192년 이후의 일이다.</ref> [[유비]](劉備)가 유표에게 의지하면서 유비와 인연을 맺었다. 208년 유표가 죽자 유비를 따라가 [[양쯔 강|장강]]을 건넜다. 유비가 익주를 손에 넣자 이적은 유비에게서 좌장군 종사중랑(左將軍 從事中郞)이 되었고 [[간옹]], [[손건]]과 버금가는 대우를 받았다.
 
이적이 [[오 (삼국)|오나라]]에 사신으로 갔을 때, 오왕 [[손권]]은 그의 말쏨씨가말솜씨가 뛰어나다는 말을 듣고듣고는, 이야기 중에 굴복시키려고 했다. 마침 이적이 들어와 손권에게 절을 했다. 그러자 손권이 말했다.
 
그와의 대화 중에 언어유희로써 그를 굴복시키려고 했다. 마침 이적이 들어와 손권에게 절을 했다.
'''"도(道)가 없는 군주(=유비)를 섬기느라 수고하십니다"'''
 
그를 맞이한 손권이 말하길,
이적이 곧바로 대답했다.
 
'''"도(道)가 없는 군주(=유비)를 섬기느라 수고하십니다."'''
'''"한번 절했을 뿐인데 수고 한다고 말하기엔 충분하지 못하지요"'''
 
손권의 의중을 꿰뚫어본 이적이 대답했다.
 
'''"한번 절했을 뿐인데 수고 한다고 말하기엔 충분하지 못하지요."'''
 
이적의 기지와 민첩함이 대체로 이와 같아 손권은 이적의 사자로서의 기지와 웅대에 감동하였고 그를 기이하게 보았다. 뒤에 촉으로 돌아와서 소문장군으로 승진했으며, [[제갈량]], [[법정 (후한)|법정]], [[유파]], [[이엄 (촉한)|이엄]]과 함께 촉의 법률인 촉과(蜀科)를 만들었다.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