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감의 시대"의 두 판 사이의 차이

475 바이트 추가됨 ,  7년 전
잔글
편집 요약 없음
잔글 (→‎개요)
잔글
{{역사적 시대 정보
| 이름 = 호감의 시대<br />Era of Good Feelings
| 그림 = Jolly flatboatmen inport1857 caleb bingham1048x698.jpg
| 그림설명 = The Jolly Flatboatmen, 미국 화가 조지 셀렙 빙엄, 1857년
| Alt = The Jolly Flatboatmen
| 시작 = 1816년
| 끝 = 1825년
| 이전 = 제퍼슨의 시대
| 포함 =
| 이후 = 잭슨의 시대
| 군주 =
| 지도자 = 제임스 먼로
}}
'''호감의 시대'''(Era of Good Feelings)는 [[나폴레옹 전쟁]]의 여파로 미국인들 사이에 국가적 통합을 위한 목적과 열망이 반영된 미국 정치사 내부의 시대이다.<ref>Ammon, 1971, p.366, Wilentz, 2008, p. 181</ref> 이 시대에는 [[연방당]]의 붕괴와 격렬한 당파 분쟁의 종식을 가져왔으며, 제1당 체제 동안 [[민주공화당]]이 주류가 되는 시기기 되었다. [[제임스 먼로]] 대통령은 국가적 통합과 국내 정치에서 비롯된 당파성을 제거하기 위해 당의 지명을 받기 위한 협력을 최소화하려고 노력했다. 이 시기는 먼로의 대통령 임기(1817–1825)와 그 이름과 시대가 사실상 유사하게 되는 행정부의 목표와 밀접하게 관련되어 있었다.<ref>Dangerfield, 1965, p.35, Dangerfield, 1952</re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