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풍 산바 (2012년)"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편집 요약 없음
}}
 
'''태풍 산바'''(<small>태풍 번호:</small> 1216, <small>[[미국 합동태풍경보센터|JTWC]] 지정 번호:</small> 17W<ref>최대풍속이 13m/s(25kt)를 넘는 [[열대저기압]]에 붙여지는 번호로, [[일본 기상청]]과는 해석의 기준이 다르기 때문에 번호에 차이가 생길 수 있다.</ref>, <small>국제명:</small> SANBA, <small>필리핀 기상청(PAGASA) 지정 이름:</small> Karen)는 [[2012년 태풍|2012년]]에 [[북서태평양]]에서 발생한 16번째 [[태풍]]으로, 2012년 태풍 중에서 가장 강력한 태풍이다. 태풍 산바는 중심 기압이 900 hPa까지 떨어져, 885hPa (대한민국 기상청은 890 hPa로 관측)을 기록한 [[2010년]]의 [[태풍 메기 (2010년)|태풍 메기]] 이후 가장 강한 태풍이 되었다.<ref>2013년에 발생한 [[태풍 하이옌 (2013년)|태풍 하이옌]]이 중심기압이 895hPa까지 떨어지면서 3번째로 강한 태풍이 되었다. </ref> 제14호 [[태풍 덴빈 (2012년)|태풍 덴빈]], 제15호 [[태풍 볼라벤 (2012년)|태풍 볼라벤]] 이후 제16호 태풍 산바까지 3개의 태풍이 연속으로 한반도에 상륙한 최초 사례가 되었고, 7월에 상륙한 제7호 [[태풍 카눈 (2012년)|태풍 카눈]]을 더해서 1962년 이후 50년만에 한 해에 4개의 태풍이 상륙한 기록을 세웠다. 태풍 산바는 2012년 [[대한민국]]에 영향을 준 5번째 태풍이었다.
 
== 태풍의 진행 및 기록 ==

편집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