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결국 전투가 시작되어 [[송상현 (조선)|송상현]]은 [[부산진 전투]] 상황을 보고 받았는지 두꺼운 통나무로 방어책을 만들었으나, 방패가 얇아 조총을 막아주지 못하였다. 조선군이 통나무를 이용한 방어물을 준비했듯이 일본군 역시 성의 공략을 위해 허수아비를 장수처럼 변장시켜 장대 끝에 꽂아 수비군을 유인하였다. 이것은 조선군의 주무기인 활 공격을 유도하기 위해서였다.
 
ㅗ먹어라 병 신아
 
== 결과 및 영향 ==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