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달착륙 음모론"의 두 판 사이의 차이

위키는 지식인이 아님.
(위키는 지식인이 아님.)
''영국의 우주 과학자인 존 자네키는 최근 텔레그라프지와의 인터뷰에서 “아폴로호의 달착륙은 사람들을 조롱한 최고의 성취였다. 그리고 이는 40년 동안 진실처럼 알려졌다”며 조작설을 강력히 주장하고 있다.'' (유코피아 2009.7.18)http://www.ukopia.com/ukoAmericaSociety/?page_code=read&sid=11&sub=1&review=&uid=128692
--[[사용자:Wjeg|Wjeg]] ([[사용자토론:Wjeg|토론]]) 2013년 2월 19일 (화) 13:09 (KST)
 
 
달표면의 방사선량은 지구의 수백배에 달한다고 하는데 자세한 내용은 아무도 이야기를 안합니다
(그 수치도-수백배- 아직 정확한 보고가 없고 나사 에서나 과학자들 단체 에서도 발표를 하지않고 있는데 왜그럴까요?)
 
미르 우주 정거장의 우주 비행사는 지구상에서의 방사능 1년 노출치의 약 두 배에 해당하는 방사능에 매일 노출된다고 합니다.
(계산상 으로는 지구의 730배 정도이며(하룻동안에 받는) ,그것 마져도 우주선 안에서 보호받고 있을때의 수치 입니다 )
 
그럼 우주선 안에서가 아니라 달표면 에서는 도데체 얼마나만은 양이 쏫아질까요?
 
미국의 우주복은 러시아의 우주정거장보다 방사선을 더효과적으로 막아줄수 있나요?
 
만약 우주복이 그높은 수치의 방사선을 막아주더라도 얼굴은 어떻게 보호하나요? 현대과학 으로도 플라스틱은 방사선을 막을수 없는것으로 알고있는데
45년전의 기술은 어떻게 가능했을까요?
 
지금도 그 기술이 가능하다면 왜 일본의 원전사고에(후쿠시마) 투입되지 않을까요?
생명유지장치도 필요없고 이것저것 필요없는것 다떼어내면 지상에서 작업하는데 문제가 없을것 같은데
아시는분!!!!!!!
대답좀해줘요.

편집

9,9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