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두 크리슈나무르티"의 두 판 사이의 차이

{{중립성}} 틀을 생성하며 삭제된 내용을 다시 복구함
(2013년 9월 21일 (토) 13:40 판으로 되돌림 - 사용자토론:지두선 참조 요망)
({{중립성}} 틀을 생성하며 삭제된 내용을 다시 복구함)
{{중립성}}
[[파일:Jiddu Krishnamurti 01.jpg|thumb|1920년대의 지두 크리슈나무르티]]
'''지두 크리슈나무르티'''(Jiddu Krishnamurti, 1895년 5월 ~ 1986년 2월 17일)는 철학과 영적인 주제를 다룬 [[인도]]의 작가이자 연설가이다.
 
그는 인간이 홀로 독립된 완전한 자유([[아는 것으로부터의 자유]] )에 눈뜨기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모든 사람들이 그 어떠한 권위도 거부할 수 있어야 한다고 말하였다. 자신에게 주어진 일체의 권위와 영광도 거부한 일생일대에 대표적인 사건이 별의 교단해산 선언이다.<ref>공병효, 《교육받은 야만인》, 한성문화사 1994. p.132(서울대학교 중앙도서관 소장)</ref> 지두크리슈나무르티를 중심으로 창설된 '[[동방의 별의 교단]](東方星團)'을 해산한 연설문([[별의 교단 해산선언문]])의 끝에서 그는, 나의 관심사는 단 한 가지, 그것은 사람들을 완전히, 그리고 무조건 자유롭게 하는 것이라고 하였다.
 
== 지두 크리슈나무르티의 생애와 사상 ==
크리슈나무르티는 1895년에 인도 브라민 가정에서 태어났다. 14살에 신지학회(애니 베산트 여사)에 의해 발탁되어, 세계의 교사로 준비하는 교육환경 속에서 성장하였다. 그 전까지는 힌두교적 풍습에 따라 생활하였던 것으로 알려져 있다. 대부분의 브라민 소년들처럼, 크리슈나무르티도 힌두교의 의례나 경전을 공부하는 학교에서 교육을 받았다.
지두 크리슈나무르티는 어렸을 때 어머니를 여위고, 아버지와 열 명의 형제들 가운데 질병과 기근으로 살아남은 형제는 다섯 명으로 남았다.
크리슈나무르티는 성장할 때까지 리드비터에게서 그리스도, 즉 '세계의 교사‘가 되기 위한 교육을 받게 된다. 그의 생애과정에서 가장 핵심이 되는 것은, 신지학회가 내세우는, 동서양을 아우르는 새로운 개념의 그리스도인 ‘세계의 교사’라는 준비과정을 가졌던 것이다. 당시 사람들로부터 미래의 인류를 이끌어 갈 교사로서의 관심이 크리슈나무르티에게 집중되었다.<ref>[http://www.newswin.kr/news/articleView.html?idxno=1950 뉴스win - 지두 크리슈나무르티(Jidu Krishnamurti)]</ref>
 
== 지두 크리슈나무르티의 자유론 ==
지두 크리슈나무르티가 말하는 자유론의 특징은 간결하고도 명료한 표현에 있다. 즉, 그의 자유론의 핵심적인 표현은 '[[아는 것으로부터의 자유]]'이다. 그리고, 자유는 자기만족의 기회가 아니며, 타인 배려의 포기를 의미하는 것도 아니라고 하였다.자유는 인식의 대상이 아니며, 사상과 이념 속에 자유는 존재하지 않는다고 말한다.
<ref>같은 책 p.27</ref>
 
어떤 생각이나 느낌이 일어나면, 그것은 단순한 반응에 지나지 않는다고 말하였다. 그러한 반응을 지두 크리슈나무르티는 심리적 사고라고 불렀고, 심리적 사고는 기억이 두뇌 속에서 조건반사적으로 일어나는 행동으로, 그러한 반응에는 자유가 없다고 말한다.<ref>같은 책 p.70</ref>
 
지두 크리슈나무르티는 자유에 관한 한 어떠한 양보나 타협이 있을 수 없다고 하면서, 개인이 향유하는 부분적인 자유는 결코 자유가 아니라고 하였다. 그가 말하는 자유는 인식에 의한 결과나 목적이 아니라, 존재의 근거이자 출발이라는 것이다.<ref>같은 책 p.40-41</ref> 자유는 어떤 권위의 추종 사이에도 타협의 대상이 될 수 없고, 목적이 자유라면 시작 자체가 자유스러워야 한다. 끝과 시작은 하나이기 때문에, 어떤 형태로든 권위를 받아들이게 되면, 거기 자유는 존재하지 않는다고 하였다.<ref>같은 책 P.72</ref>
 
자유는 시간과 사고의 운동 범주 안에서 존재하지 않고, 무엇으로부터의 자유가 아니며, 의식의 영역 너머에 존재하는 것이다.<ref>지두 크리슈나무르티,《아는 것으로부터의 자유》, 한국크리슈나무르티센터, 1996. P.125 참조 공병효(엮음)</ref> 지두 크리슈나무르티가 말하는 완전한 자유는, 시간과 인식의 범주 안에서 자유를 발견할 수 없기 때문에, 자유는 나중에 이루어지는 것이 아니라, 맨 처음부터 있는 것이라고 하는 것이다.
 
== 지두 크리슈나무르티의 명상록 ==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