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편집 요약 없음
주요 조항은 다음과 같다.
 
* 북조선의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흑연감속로(쉽게 무기급의 플루토늄 생산 가능)는 [[경수로]]로 대체되며 목표 시한은 2003년이다.
* 북조선의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현 원자로 운행이 중단되고 경수로가 지어질 때까지 난방과 전력생산을 위한 [[중유]]가 북조선에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 제공된다.
* 북미관계는 정치적으로 또 경제적으로 완전히 정상화한다.
* 미국은 미국이 북조선에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 대해 위협과 핵무기사용을 안한다는 공식적 약속을 한다.
* 북조선은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은 [[한반도비핵화선언]]을 시행할 조처를 시작한다.
* 북조선은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은 [[NPT]]에 잔류한다.
* [[IAEA]]는 특히 동결되지 않은 시설들에 대한 통상적인 감시를 재개한다.
* 현재 있는 사용된 핵연료봉은 저장된 후 궁극적으로는 폐기된다. 북조선에서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에서 [[재처리]]되면 안 된다.
* 경수로 부품을 운송하기 전에 북조선은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은 [[IAEA]]에 대한 안전에 완전히 동의한다.
 
== 제네바 합의 이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은 제네바합의이후 NPT에 복귀하고 핵시설을 동결하였으며 대신 미국으로부터 매년 중유 50만t을 공급받았다. 또한 한·미·일이 참여한 한반도에너지개발기구(KEDO)를 설립해 경수로 원자로를 짓기 시작했다. 그렇지만 2002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이 원심분리 방식의 핵무기 개발사실을 시인하면서 2차 핵위기가 발생해 경수로건설은 중단되고 미국의 중유지원도 중단되었다. 이에 조선민주주의 인민공화국은 NPT를 탈퇴하고 핵시설을 가동하기 시작해 제네바합의는 파기되었다.
 
== 조약 위반 ==
===북한의 조약 위반===
*폐연료봉 재처리 금지. 북한이 합의를 위반했다.
*[[iAEA]] 사찰 수용. 북한이 합의를 위반했다.
 
===미국의 조약 위반===
*북미관계 정상화. 미국이 합의를 위반했다. 북한이 말하는 정상화란 북미간의 평화협정을 말하는데, 미국이 평화협정 체결을 반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