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핀란드"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115 바이트 추가됨 ,  7년 전
잔글
덧(네이버일어사전/내지식을 참고해서 일본어/ja일부참고번역한 다음 덧함)
잔글 (덧(네이버일어사전/내지식을 참고해서 일본어/ja일부참고번역한 다음 덧함))
 
=== 언어 ===
[[핀란드어]]와 [[스웨덴어]]가 공용어이나공용어로 지정되어 있므녀, 특히 스웨덴어는 과거 스웨덴의 지배를 받았던 영향으로 인해 스웨덴어도 공용어로 사용된다지정되어 있다. 비율상으로 핀란드어는 93.4%, 스웨덴어가 5.9%로 2개 모두 공용어이자 [[1919년]]에 제정되었다. 모든 도로 표지판, 거리의 이름, 경고문 등이 양쪽 언어로 표기되지만 대부분, 일상생활에서는 [[핀란드어]]가 주로 쓰인다. [[사미어]]는 북부에서 쓰이고, [[스웨덴어]]는스웨덴어는 대부분 남서부의 [[올란드 제도]]에서 쓰인다.쓰이고 대부분의있지만, 국민들이이미 [[영어]]에핀란드에 능통하고뿌리를 일부는내리고 있으며 소수파라고 불리고 있으며, [[독일어기업]], [[러시아어산업계]]에서 역시영향력을 구사한다. 소수는가지며, [[에스토니아어정부]]에도 쓰는주요정당을 경우도가지고 있다있기 때문에, 공용어 문제는 역사적인 문제였다. 스웨덴어는 일부에서도 고귀한 언어로 인식되어 받아들여졌다.
 
북부의 [[사미인]]은 [[사미어]]를 쓰고, [[1970년대]]에 지위가 올라갔다. [[1999년]]의 헌법개정에 의해서 준공용어로 명기되었다. 동시에 [[집시]], 그 외의 [[소수민족]]에 대한 배려도 더해져 있다. 대부분의 국민들이 [[영어]]에 능통하고 일부는 [[독일어]]나 [[러시아어]] 역시 구사한다. 러시아어를 모국어로 하는 러시아출신의 귀환자는 최근 계속 증가하고 있다. 러시아어는 1세기에 걸쳐서 지배사회의 상층부에서만 영향력을 준 것 뿐이었고, 국민사이에서는 침투하는 경우는 없었다. 이것은 러시아어를 야만 민족의 언어로 인식하고 있었던 사람이 있었기 때문이었다. 소수는 [[에스토니아어]]를 쓰는 경우도 있다.
 
=== 종교 ===

편집

29,4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