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시스"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크기가 바뀐 것이 없음 ,  7년 전
잔글
2001년 12월, 당시 스포츠투데이(현재 폐간)의 사진부를 외주운영하며 사진통신사의 역할이 강했던 스포츠코리아와 합병하며, 언론사의 모습이 갖춰지기 시작했다.
 
2002년 2월, 대표이사 '''최해운'''을 비롯한 5인의 주요인물과 스포츠코리아 인원들이 협력해 취재시스템과 마케팅시스템을 구성하기 시작했다. 중학동 소재 경제통신사 건물에 위치했던 뉴시스는 충무로로 위치를 한차례 옮기고, 2008년 기준으로 서울경제신문이 세들어 있는 충무로 건물로 이사해 편집국내 국제팀을 신설해 [[로이터]]통신 번역뉴스를 출고하기 시작한다. 사진부와 영상취재팀을 구성해 스포츠분야부터 사진과 영상취재클립이영상취재클립을 시험출고했다.
 
2002년 3월, 뉴시스 전산실은 '원스톱취재출고' 전산시스템을 완성했고, 경력기자 중심으로 인력채용에 나서기 시작한다.

편집

1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