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거일"의 두 판 사이의 차이

655 바이트 추가됨 ,  6년 전
편집 요약 없음
'''복거일'''(卜鉅一, [[1946년]] [[3월 20일]] ~ )은 [[충청남도]] [[아산군]] 출신의 [[작가]]로, [[소설]]과 [[시 (문학)|시]], [[수필]] 등을 집필했다. 우송고등학교와 [[서울대학교]] 경제학과를 졸업했다.
 
==개요 활동 ==
복거일은 대전상고(현 우송고 전신)를 거쳐 서울대학교 상대 경제학과를 나온 뒤 중소기업은행을 비롯하여 기업, 연구소 등에 16년간을 근무하다가 1983년에 소설창작에 전념하기 위해 직장을 그만두고 자유생활을 선언하였다. [[1987년]] 소설 《비명을 찾아서》로 등단하였다.등단하였는데 이 소설은 [[대체역사소설]]로는 드물게 한국 주류 문학계에서 관심받는 소설에 속한다. 이후, 소설에 국한하지 않고 시와 소설을 다수 발표하였다. 그리고 대표적인 보수논객으로 활동하고 있다.
 
[[1990년]] 발표한 수필집 '현실과 지향'에서부터, 한국에서는 드물게 자유주의/자본주의의 전파에 앞장서는 보수내 지식인으로서 활동해 왔다.
[[2006년]] [[문화미래포럼]]이란 비정치적, 자유민주주의, 정부비지원의 기치의 문화단체를 설립하였다.,<ref>{{웹 인용|url = http://news.hankooki.com/lpage/people/200611/h2006111619201884800.htm
|제목 = 복거일씨, 중도 보수 깃발 내건 '문화미래포럼' 대표 맡아|확인일자 = 2006-11-16|저자 = |작성일자 = 2009-05-28|출판사 = 한국일보|원본일자 = |인용 = }}</ref>
 
현재 암투병(간암) 중에 있지만 치료를 거부하고 치료를 받기보다는 자신의 남은 시간을 집필에 매달리는 쪽을 택하여 신문에 보도되기도 하였다. <ref>[http://news.mk.co.kr/newsRead.php?year=2014&no=501578 문단에 때아닌 암투병 논란] 매일경제(A34면 TOP, 2014.03.31) 기사 참조</ref>
 
== 저서 ==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