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3 바이트 제거됨, 5년 전
편집 요약 없음
 
== 유행어와 뜻 ==
"[[술]]이라 하면 수주([[변영로]])를 뛰어넘을 자가 없고 [[담배]]라 하면 공초('''오상순''')를 뛰어넘을 자가 없다."라는 유행어가 한때 [[1950년대]] 중반에 [[서울특별시|서울]] 항간에서 난무했는데 이것은이는 당시 [[시 (문학)|시인]] [[변영로 |수주 변영로]](樹州 卞榮魯)가 알아주는 애주가였고 [[시 (문학)|시인]] '''공초 오상순'''(空超 吳相淳)이 알아주는 애연가였다는 것을 알 수 있다.
 
== 오상순을 연기한 배우 ==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