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편집 요약 없음
{{틀:미국의 계약법}}'''금반언의 원칙'''(禁反言의 原則, ({{llang|en|stare decisisestoppel}})estoppel)은 이미 표명한 자기의 언행에 대하여 이와 모순되는 행위를 할 수 없다는 원칙을 말한다. 모순된 선행행위를 한 자는 그에 대한 책임을 부담하여야 한다는 의미이다.
영미법에서 "estoppel의 법리"로 발전된 것이 독일법에 수용되어 "선행행위와 모순되는 행위의 금지"가 되었다. 다시 독일법 이론이 한국에 수용되어 [[신의성실의 원칙]]의 발현형태로서 인정되고 있다.
 
== 참고문헌==
* 강원진, 무역영어 - 제3판 강원진|, 박영사|, 2004.03.26 | (ISBN 8910452048)
 
== 주석과 참고자료 ==
<div style="font-size: 85%">

편집

12,69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