셔츠: 두 판 사이의 차이

676 바이트 추가됨 ,  7년 전
셔츠의 칼라 종류 추가
편집 요약 없음
(셔츠의 칼라 종류 추가)
* 폴로셔츠 - 칼라와 버튼이 있는 풀오버 셔츠. [[테니스]], [[골프]], [[폴로]]를 할 때 입는 셔츠다.
* 헨리셔츠 - 칼라는 없으나 버튼이 있는 풀오버 셔츠. 1970년대초 등장한 티셔츠와 폴로셔츠의 장점을 모은 형태다.
 
== 셔츠의 칼라 종류 ==
* 레귤러 칼라: 일반적인 넓이의 칼라로 가장 기본이 된다.
* 와이드 칼라: 칼라 사이가 레귤러 칼라보다 크게 벌어진 형태로 드레시한 느낌을 준다. 넥타이는 크고 도톰한 윈저 노트가 잘 어울린다.
* 버튼 다운 칼라: 칼라 끝에 고정시키는 버튼이 있는 칼라로 세미 정장이나 캐주얼 셔츠에 사용된다.
* 탭 칼라: 칼라 사이에 고정시키는 탭이 달려 칼라를 끌어 당겨준다.
* 차이나 칼라: 목선을 따라 자연스럽게 곡선을 형성하는 밴드형 칼라로 넥타이를 매지 않아도 단정한 이미지를 준다.
 
== 같이 보기 ==

편집

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