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퇴레게네 카툰"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크기가 바뀐 것이 없음 ,  6년 전
편집 요약 없음
몽골은 일부다처제를 시행하였는데 [[우구데이 칸]]이 선호했던 [[:zh:闊出|코추]]는 다른 아내를 통해 얻었다. 그는 코추의 아들 [[:zh:失烈门|시레문]]으로 자신을 계승하게 지명하였다.
 
퇴레게네는 반대하고 [[귀위크]]를 선택할 것을 설득하였다. 그러나 그녀는 컨닝으로 야망을 달성하였다. 그녀는 그녀가 확신할 때까지 [[쿠릴타이]]를 여는 것을 미루었다. 퇴레게네는 권력을 그녀의 아들 [[구유크귀위크 칸]]에게 [[1246년]]에 건네고 18개월 만에 죽었다. 제국의 권력 투쟁은 증폭되어갔다.
 
== 가족 관계 ==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