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21 바이트 추가됨 ,  4년 전
== 십자가형과 성서고고학 ==
{{참고|예수의 십자가형}}
[[기독교]]에서, 십자가형이 [[성서고고학]]을 통해 설명된 것은 [[1967년]] 이후이다.
 
동[[예루살렘]]에서 [[1967년]] 신약시대의 [[무덤]]들과 그중 한 무덤에서 8개의 유골함이 발견된 사건이 그 배경이다. 당시 이 유골함에서는 17구의 유골이 발견되었는데, 이는 [[유대인]]들의 장례법에 의한 것이다. [[유대인]]들은 기원전 8세기 이후 페르시아의 영향으로 부활신앙을 갖고 있었기 때문에 사람이 죽으면 바위를 파서 만든 바위무덤에 시신을 안치했다가, 유골이 되면 유골함에 모시는 방법으로 장례를 치렀다. [[신약성서]]에서 [[예수]]가 [[십자가]]에서 숨을 거두자 [[아리마태아 요셉|아리마태아 사람 요셉]]이 바위무덤에 모셨다는 이야기가 나오는 것도 그러한 이유에서이다.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