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모"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7 바이트 추가됨 ,  5년 전
잔글
白:사:Ysjbserver요청으로 {{주석}}을 {{각주}}로 바꿈 total:18220, replaced: {{주석 → {{각주 using AWB
잔글 (FA/GA 틀 제거. 위키데이터 배지시스템 적용; 예쁘게 바꿈)
잔글 (白:사:Ysjbserver요청으로 {{주석}}을 {{각주}}로 바꿈 total:18220, replaced: {{주석 → {{각주 using AWB)
스모는 원래는 스포츠가 아니라, 힘센 남자들이 신 앞에서 그 힘을 바치는 [[신토]]의 의식이었다. 그런 연유로, 신에 대하여 경의를 표하기 위한 예의범절이 매우 중시되어 있어, 현재도 스모 자체에는 엄격한 예의범절이 통용되고 있다.
 
스포츠 형태로서의 '스모'<ref>일본어에서 '스모'라는 단어는 둘이 서로 맞붙여 경합을 벌이는 형태를 의미하고 있어, 팔씨름을 '우데즈모'({{lang|ja|腕相撲}})라 하는 등 여러 예에서 쓰인다. 한국어의 '씨름'이 활용되는 형태와 유사하다. 세계 각국에 존재하는 비슷한 종류의 격투기들이 국내에 소개될 때, 한국에서 '~씨름'이라 불리는 경향이 있으나, 일본에서는 '~스모' 식으로 통용되는 경우가 많다.</ref> 는, 알몸(또는 거기에 매우 가까운 상태)으로 도구를 쓰지 않고 경기 참가자 육체만으로 서로 우열을 가리는 형태로 일대일의 육체 대결이라는 측면에서, 한국의 고유의 전통 경기 [[씨름]]과 유사하다. 일본 외의 세계 각 지역에 존재하는, 비슷한 형태의 격투기로 [[몽골]]의 [[부흐]], [[중국]]의 [[쉬아이쟈오]]({{lang|zh|摔角}}), [[오키나와 섬|오키나와]]의 [[시마]], [[러시아]]의 [[삼보 (무술)|삼보]], [[터키 씨름]] 등이 있다. ([[씨름#세계의 씨름]]을 참조)
 
일본 전역에서 개최되고 있는 프로 스모 경기는 '''오즈모'''({{lang|ja|大相撲}})라고 불리며, [[일본스모협회]]에서 관장하고, 매년 홀수 월 6번(1,3,5,7,9,11월)의 대회(바쇼(場所)라고 한다)가 개최된다. 이 대회에는 일본인 뿐만 아니라 [[몽골]], [[미국]], [[조지아 (국가)|조지아]], [[불가리아]] 등 비(非)일본 출신 선수도 참가한다. 오즈모에 참가하는 선수들은 등급을 부여 받으며, 가장 높은 등급인 요코즈나({{lang|ja|横綱}})는 몽골 출신의 하쿠호(白鵬翔)(2007년~),하루마후지(日馬富士公平)(2012년~)이다.
 
== 스모의 방식 ==
 
 
스모 경기는, 직경 4.55 미터(15[[자 (단위)|척]])의 [[원 (기하)|원]]형 또는 사각형 모양의 경기장인 도효({{lang|ja|土俵}}) 안에서, 몸에 마와시를 찬 두 선수가 서로 대결하여(도리쿠미) 승부를 겨루는 형태이다. 도효 바깥으로 나가거나, 지면에 신체의 발바닥 이외의 부분이 닿았을 경우, 또는 반칙을 했을 경우 패배가 된다.<ref>현대의 씨름에는 상대를 찌르거나 때리거나 차는 행위는 금지되어 있다.</ref> 스모 경기의 승부를 판정하는 주심 역할은 오즈모에서는 '''[[교지 (스모)|교지]]'''(行司)가 맡는다.
 
스모 경기는, 전통적으로 참가하는 선수의 나이, 신장, 체중에 따라 구별을 두지 않고, [[유도]] 등의 무차별급 경기와 같은 방식으로 행하여진다. 기량이 비슷할 경우 체중이 무겁거나 신장이 우월한 쪽이 경기에 유리한 연유로, 오즈모의 리키시들은 100 킬로그램이 넘는 체중이 보통이다.
 
=== 준비과정-시키리 ===
단, 최근에는 시간 제한이 설정되어 있다. [[1928년]] 1월 12일 [[일본방송협회|NHK]]의 [[라디오]] 방송이 시작된 이래, 방송 시간 내에 승부를 보기 위해, 마쿠노우치는 10분, 주료는 7분의 제한 시간이 설정되며, 그전에는 없었던 도효 위의 시키리 선이 설치가 되며 현재와 같은 다치아이의 과정이 생겼다. 그전까지는 그 당시의 사진 자료를 살펴보면, 다치아이의 거리 제한이 없고, 머리와 머리를 서로 붙인 상태에서 개시하는 경우가 많았다.
 
현재 오즈모에서 적용되고 있는 시간 제한은 마쿠노우치 4분, 주료 3분, 마쿠시타 이하는 2분 이내로 적용되고 있다.<ref>[http://sumo.goo.ne.jp/ozumo_joho_kyoku/shiru/kiso_chishiki/kisoku.html Goo 오즈모-스모규칙] 에서</ref>
 
=== 승부의 판정 ===
 
이상의 조건을 만족하면, [[신제자 검사]]를 받게 된다. 합격에는 다음과 같은 조건의 만족이 필요하다.
# 신장 167cm167&nbsp;cm, 체중 67kg이 신인 리키시의 최저 합격선이다. 단, 어느 정도의 체격 이상이 되느냐 그렇지 않느냐에 따라 판가름하는 검사는 아니다. '''제1검사'''의 합격선은 신장 173cm173&nbsp;cm, 체중 75kg이상. 이 심사에 합격하면 그 이상의 심사는 필요로 하지 않고, 그날 안에 [[건강진단]], [[심전도]] 검사, [[초음파 검사]] 등을 하여, 문제 없을 경우 리키시로 인정을 받게 된다. 이 검사는 매 바쇼 전에 행해진다. 3월 바쇼는 중학교 졸업 예정자만이 검사에 참가하므로, 이 시기가 통상 수검자 수가 가장 많다.
# 제1검사의 기준에 달하지 못하나 신장 167cm167&nbsp;cm, 체중 67kg이상인 경우, '''제2검사'''를 받을 수 있다. 제2검사는, 1년에 두번 [[료고쿠 고쿠기칸]]에서 행해지며, 검사 항목은 배근력, [[핸드볼]] 던지기, [[악력]](최대 근력 검사), 윗몸일으키기 (근지구력 검사), 수직 점프 (순발력 검사), 반복 가로세로 뛰기 (민첩성 검사), 50m 달리기(주력 검사), 20미터 왕복달리기(심폐계 지구력 검사) 등이 있다. 합격 기준은, [[문부과학성]] 득점 기준과 동등한 득점표를 적용하며, 현역 리키시의 하위 30%에 해당하거나 그 이상(23점)일 경우 합격이다. (18세 미만의 지원자는 50%에 해당하거나 그 이상(28점)일 경우 합격).
 
이상의 검사가 끝나게 되면, 마에즈모에 참가하게 되어 스모 리키시로서의 인생이 시작되게 된다. 바쇼가 끝난 후에는 [[스모 교습소]]에 다니면서, 실기와 학과의 수업을 받는다. 또한 헤야에서는 게이코({{lang|ja|稽古}})를 시작하게 된다.
 
== 참조 ==
{{주석각주}}
 
== 바깥 고리 ==

편집

18,4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