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카슈랑스"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3 바이트 추가됨 ,  6년 전
자산운용업법을 '간접투자자산 운용업법'으로 고침. 참고: http://law.go.kr/lsInfoP.do?lsiSeq=84533#0000
잔글 (봇: 인터위키 링크 1 개가 위키데이터d:Q964334 항목으로 옮겨짐)
(자산운용업법을 '간접투자자산 운용업법'으로 고침. 참고: http://law.go.kr/lsInfoP.do?lsiSeq=84533#0000)
'''방카슈랑스'''({{llang|fr|Bancassurance}})는 [[프랑스어]]로, [[은행]]을 가리키는 'Banque'와 [[보험]]을 뜻하는 'Assurance'의 합성어이다. 넓은 의미에서는 은행이 보험사와 전면적인 제휴를 하거나, 은행이 보험사를 [[자회사]]로 두어 [[보험|보험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말하지만, 좁은 의미에서는 단순히 은행이 보험상품을 일부 제공하여 마치 [[보험|보험상품]]을 취급하는 대리점과 같은 역할을 하는 것을 가리킨다. 방카슈랑스를 통해 은행은 고객에게 [[예금]], [[대출]], [[투자상품]] 및 [[보험]]에 이르는 종합 금융 서비스를 제공하게 되며, 보험사는 판매 채널의 개선으로 인한 보험료 인하와 상품의 용이성을 통해 고객에게 더 좋은 상품을 제공할 수 있게 된다. [[20세기]] 후반 이후, [[미국]]이나, [[유럽 연합|유럽 대륙]], [[일본]]에서 시행하기 시작했으며, [[대한민국]]도 [[2003년]]에 처음 도입하여 시행하였다. 오늘날의 방카슈랑스는 [[20세기]] 후반 이후, 많은 은행에서 지속적으로 추진하게 되면서, [[2008년]] 종신보험과 자동차보험의 은행 판매 허용을 주 내용으로 하는 제4차 방카슈랑스 확대에 이르러 은행권과 보험권간 업무영역 다툼이 첨예하게 대립되는 사태에 이르고 있다. [[자산운용업법간접투자자산 운용업법]]의 시행으로 은행과 보험사도 간접투자자산의 판매와 운용이 가능해졌다.
 
{{토막글|금융}}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