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결합"의 두 판 사이의 차이

519 바이트 추가됨 ,  5년 전
 
시민결합제도는 본래 20세기 말 [[LGBT]]인권의 신장과 함께 사회의 [[동성결혼]] 허용 요구에 대한 정치적 대체제로서 탄생하였으며, 지금은 종종 동성결혼 제도로 발전하기 위한 일종의 디딤돌 또는 과도기적 현상으로 여겨지고 있다. 세계 최초의 시민결합은 1989년 [[덴마크]]에서 시작하여, 이후 [[뉴질랜드]], [[우루과이]], [[프랑스]], [[미국]]의 [[버몬트 주]] 등 세계 여러나라에 도입되었다. 이성간에만 허가되는 시민결합제도는 2002년 [[브라질]]에서 처음 입법하였으나 9년 후 동성커플에게도 허용하였다. 2014년 11월 현재 약 20여개 국가에서 시민결합제도를 운영 중이다.
 
== 용어와 역사 ==
시민결합에 해당하는 제도의 명칭은 딱히 확고히 정해져있지 않으며, 국가별로 지역별로 부르는 명칭이 상이하다. 시민동반자관계(Civil partnership), 등록된 동반자관계(Registered partnership), 가정동반자관계(Domestic partnership), 중요관계(Significant relationships), 상호수혜관계(Reciprocal beneficiary relationships), 관습법 혼인(Common-law marriage), 생활동반자관계(Life partnerships) 등 매우 다양하다.
 
== 같이 보기 ==

편집

20,5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