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황 그레고리오 6세"의 두 판 사이의 차이

크기가 바뀐 것이 없음 ,  5년 전
편집 요약 없음
'''교황 그레고리오 6세'''(<small>[[라틴어]]:</small> Gregorius PP. VI, <small>[[이탈리아어]]:</small> Papa Gregorio VI)는 제148대 [[교황]](재위: [[1045년]] 4월/5월 - [[1046년]] [[12월 20일]])이다. 본명은 '''요한네스 그라시아누스'''(<small>[[라틴어]]:</small> Johannes Gratianus)이다.
 
==약력생애==
===교황이 되기 이전===
그라티아누스는 [[산 조반니 아 포르타 라티나 성당]]의 [[수석사제]]<ref>John N.D. Kelly, ''Gran Dizionario Illustrato dei Papi'', p. 389</ref>로서 대단히 강직한 성품의 소유자로 사람들로부터 명성이 대단한 사람이었다. 또한 그는 막강한 집안인 테오필락투스 가문의 권세에 힘입어 20세의 나이에 교황직에 오른 [[교황 베네딕토 9세]]의 대부이기도 하였다.<ref>Liber pontificalis, p. 331</ref> 베네딕토 9세는 가족들의 등쌀에 떠밀려 교황이 된 것을 후회한다면서 혼인도 하고 싶기 때문에 대부를 불러 자신이 교황직을 사임할 수 있는지 상담을 요청하였다. 그는 자신이 교황직을 포기하는 것이 맞다는 확신이 서자, 자신의 대부에게 거액을 주는 대가로 교황직을 넘겨받는 것이 어떻겠느냐고 제안하였다. 로마 교구와 보편 교회를 위해 부적절한 교황은 필요없다고 생각한 요한네스 그라티아누스는 그에게 거액(1,000-2,000파운드의 은<ref>Manoscritto Vaticano latino 1340, per la cui descrizione cfr. Le Liber pontificalis, p. CCV</ref>)을 주며 교황직을 넘겨받았다.
성 페트루스 다미아누스도 그 교황에 대하여 처음에는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그러나 성직매매의 혐의가 있자 [[신성 로마 제국]]의 [[황제]]가 그 사건에 개입하여 로마에 온다는 소식을 들은 교황은 북쪽으로 가서 [[피아첸차]]에서 황제를 만났다. 황제는 교황을 정중히 대해 주었으나 교황직은 인정하지 않았다. [[1046년]] 12월 20일 수트리의 파비아와 로마에서 회의를 개최한 황제는 그들 모두를 폐위시켰다. 이리하여 그레고리오 6세는 황제의 명령으로 신성 로마 제국으로 유배당하고 [[독일인]]이 교황으로 선출되었다.
 
==주석각주==
{{commonscat|Gregorius VI}}
{{refli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