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27 바이트 제거됨 ,  4년 전
편집 요약 없음
{{틀:위성 정보/엔셀라두스}}
{{다른 뜻}}
[[파일:Enceladus PIA07800.jpg|300px|thumb|]]
'''엔셀라두스'''(Enceladus) 혹은 '''토성 II'''는 [[1789년]] [[8월 28일]] [[윌리엄 허셜]]이 발견한 [[토성]]의 위성 중 6번째<ref name=Discovery>[http://planetarynames.wr.usgs.gov/append7.html Planetary Body Names and Discoverers]</ref>로 큰 위성이다.위성으로 1789년 [[윌리엄 허셜]]이 발견하였다.<ref name=Herschel_1790>Herschel, W.; ''Account of the Discovery of a Sixth and Seventh Satellite of the Planet Saturn; With Remarks on the Construction of Its Ring, Its Atmosphere, Its Rotation on an Axis, and Its Spheroidical Figure'', Philosophical Transactions of the Royal Society of London, Vol. 80 (1790), pp. 1–20</ref> 1980년 초1980년대에 [[보이저 1호]]와 [[보이저 2호]]가 엔셀라두스엔셀라두스를 근처를접근통과 지나가기하기 전까지전까지는 엔셀라두스에 천체에대한 대해,정보가 표면에거의 물로 이루어진 얼음이 있을 것이라는 예상 외에 우리가 알고 있는 것은 거의없다시피 없었다했다. 보이저 호가탐사선이 측정한 엔셀라두스의 지름은 약 500km로, 토성의 제일 큰 위성인 [[타이탄 (위성)|타이탄]]의 1/10 크기에 불과하다. 엔셀라두스의 표면은 태양빛을 거의 100퍼센트모든 태양빛을 반사하기 때문에 매우 밝게 보인다.
 
보이저 1호는 엔셀라두스가 토성의 E 고리 영역 중 가장 밀도 높은 지역을 돌고 있음을 발견했다. 보이저 2호는 엔셀라두스 표면에 오래 된 [[충돌구]] 투성이 지역부터 지각 변동으로 뒤틀린, 1억 년도 되지 않은 젊은 지형이 공존한다는 사실을 밝혔는데, 이는 보이저 1호의 발견 사실과 모종의 관련성이 있어 보인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