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롤레타리아"의 두 판 사이의 차이

79 바이트 추가됨 ,  6년 전
편집 요약 없음
{{마르크스주의}}
 
'''프롤레타리아'''({{llang|fr|Prolétariat}}) 또는 '''프롤레타리아트'''({{llang|de|proletariat}})는 사회적으로 하위 [[사회 계급|계급]]을 일컫는다. 피지배 계층이라는 의미를 강조하기 위해 '''무산 계급'''(無産階級)이라고도이라는 용어를 사용하기도 한다. 원 의미는 [[로마 제국]] 당시 군에 입대시킬 자신들의 아들({{llang|la|proles}}, 자식) 이외에 [[부]]를 소유하지 못하는 무산계급들을 비하하는 의미로 사용되었으나 그 후 [[카를 마르크스]]가 [[사회학]]적인 용어로 도입하였다.
 
마르크스는 프롤레타리아란 "자기 자신의 [[생산 수단]]을 갖고 있지 않아서 살기 위해 부득이 자신의 노동력을 판매해야 하는 현대 임금 노동자"라고 했다.<ref>1888년, 《[[공산당 선언]]》</ref> 그리고 이런 노동자 계급을 프롤레타리아라고 부른다. 또, "프롤레타리아"와 "프롤레타리아트"에 대응하는 용어로는 [[성 (건축)|성]] 안의 사람이라는 뜻을 가진 [[프랑스어]]에서 유래한 부르주아({{lang|fr|bourgeois}}, 형용사) 와 [[부르주아지]]({{lang|fr|bourgeoisie}}, 명사)란 용어가 사용된다.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