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독 (드라마)"의 두 판 사이의 차이

잔글
봇: 분류:큰_토막글_문서 참고하여 토막글 틀 정리
잔글 (봇: 분류:큰_토막글_문서 참고하여 토막글 틀 정리)
: 기업이미지컨설팅 회사 휴먼의 이사이며 회사의 창립멤버로, 동계 업종에서는 자타가 그 능력을 인정한다. 학창시절 만난 은석과의 사이에서 난 딸 정아와 살고 있다. 여자는 없고 오로지 엄마의 역할만이 있었던 그녀에게 영우가 나타났다. 겁없이 사랑고백을 하는 영우에게, 사랑하기엔 제 나이가 너무 많다는 생각을 떨쳐버릴 수가 없는 그녀는 왠지 모르게 자꾸만 쓸쓸해진다. 그런데 어찌된 일인지, 그녀는 자신도 모르게 영우의 집 앞을 서성이고 있다.
* [[류승범]] : 민영우(26세) 역
: 긍정적이고 밝은 성격으로, 자유로운 사고를 가졌다. 제주에서 만난 경민을 휴먼에 입사하면서 다시 만나게 된다. 경민을 처음 본 순간부터 좋았고, 경민을 사랑해주고 싶고, 마냥 웃게 하고 고독하지 않게 해주고 싶었다. 그에게 경민은 미혼모도, 나이든 상사도 아닌 사랑하고 싶은 여자일 뿐이었다. 무모하리만큼 순수한 그는 주위 모두가 반대하는 사랑에 온몸을 던지기로 한다.
* [[홍요섭]] : 강은석(44세) 역
: 경민의 전 연인이며 정아의 아버지로, 자기중심적이고 이성적이고 논리적이다. 외국기업의 아시아 시장진출 컨설팅 본부 책임자로 서울에 15년만에 돌아와 거래처 회사에 있는 경민을 만나게 된다. 그의 기억속에 경민은 스쳐지나간 무수한 여자들과 그다지 다르지 않았지만, 경민을 만나자 새로이 좋아지는 걸 느낀다. 그 즈음 정아가 제 아이라는 걸 알게 되고, 남자로선 몰라도 아버지로서는 자신이 있다.
: 영우의 형으로, 놀기 좋아하고 여자 좋아하고 농담 좋아하는 천하의 한량이지만 아버지 민 선생을 존경하고 일순과 이순을 친할머니처럼 따른다. 어릴 때는 우등생이었던 동생 영우와 비교대상이 되는 게 자존심도 상했지만, 지금은 잘난 동생 있는 게 자랑이다. 전문대 유아교육과를 나와 전공을 살리지 못하고 영업택시를 몬다.
* [[김영옥]] : 김일순(60대) 역
: 낙천적이고 유머러스하며 사리분별 바르고 생각이 깊다. 수퍼를 하며 이란성 쌍둥이인 동생 이순과 같이 살고 있다. 민 선생과는 30년 넘게 한 동네에 살며 누님동생 하는 사이로, 영철과 영우를 제 자식이나 손주처럼 아낀다.
* [[김지영]] : 김이순(60대) 역
: 속 좁고 말많고 이기적이지만, 속내는 여리고 순해 한편으론 귀여운 사람이다. 일찍이 남편과 사별하고 온갖 고생을 하며 하나뿐인 아들을 남보란 듯이 키워놨지만, 며느리와 사이가 좋지 않아 집을 나와 일순에게 얹혀 산다. 늘 아웅다웅하는 일순에게 마음을 드러내지는 않지만, 늙으니 언니밖에 없다는 생각을 한다.
 
=== 경민의 주변 인물 ===
* [[신지수]] : 조정아(15세) 역
: 나이보다 성숙하고 명랑하고 당찬 중학교 2학년생이다. 엄마인 경민과는 친구처럼 지내는 사랑스런 딸이다. 경민의 재혼을 무조건 반대했었지만 지금은 재혼도 나쁘진 않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그리워하던 아버지 은석이 나타나자 부모가 결합하기를 바란다.
* [[맹상훈]] : 박재주(44세) 역
: 명희의 남편이며, 경민과 은석의 대학선배이다. 휴먼의 마케팅부 부장으로, 세상을 박하게 살고 싶은 마음이 별로 없다. 경민의 딸 정아를 친딸처럼 사랑하며 정아의 부모인 은석과 경민이 결합하길 바란다.
* [[이미경]] : 김명희(40세) 역
: 경민의 친구이며 휴먼의 마케팅부 부장이다. 일할 때는 깐깐하지만 서글서글하고 정이 많으며 사리분별 바르다. 자기 처지에 사랑은 사치라고 생각하는 경민에게, 고단한 인생살이에 그만한 사치는 부려도 된다고 말하며 영우와의 결혼을 바란다.
}}
 
{{토막글|텔레비전 드라마}}
{{한국방송공사 월화 드라마}}
 

편집

1,581,3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