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그는 개신교도들에게는 둘도 없는 악당이며 이는 오해가 아님
 
[[파일:Triple Portrait of Cardinal de Richelieu probably 1642, Philippe de Champaigne.jpg|thumb|200px|리슐리외의 삼면 초상화]]
'''리슐리외 프홍삭 추기경 아르망 장 뒤 플레시'''({{llang|fr|Armand Jean du Plessis, cardinal-duc de Richelieu et de Fronsac}}, [[1585년]] [[9월 9일]] - [[1642년]] [[12월 4일]])는 [[프랑스]]의 [[정치가]]이자 [[귀족]]이며, [[로마 가톨릭]]의 [[추기경]]이다. 1624년부터 사망할 때까지 [[루이 13세]]의 재상을 맡았다. [[알렉상드르 뒤마|대뒤마]]의 [[소설]]《[[삼총사]]》에서 악당 추기경으로 나와 악당으로전세계적으로 유명해졌다.유명해 그러나 리슐리외는 당시 프랑스의 중앙집권을 추진하였고졌는데, 그는 과정에서 저항하는 지방 귀족들을 제거했다. 리슐리외의 정치적 행보는 분명실제로 위그노와 지방 귀족들을 탄압했던 것은 사실이나 이는 중앙집권과정에서 필연적으로 수반된 일이었다. 그의 이런 행보는 악당으로 비춰질 수 있으나 소설 [[삼총사]]에서 보여주듯이 강단있는 사람이었다. 리슐리외의 정치적개신교인들을 업적은탄압하고 이후정적들을 등장하는처형하는 루이 14세에서공포정치를 빛을펼친 발한다악당이였다.
 
== 생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