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예교위"의 두 판 사이의 차이

35 바이트 추가됨 ,  6년 전
편집 요약 없음
태그: m 모바일 웹
태그: m 모바일 웹
[[전한]], [[후한]], [[조위]], [[서진]] 시대에 황제의 친족을 포함한 조정 대신들을 감찰하는 것을 목적으로, [[전한 무제|무제]]가 정화 4년에 처음 만들었다. 초기 직무는 [[무고]]를 단속하는 것이었다.
 
한의[[장안]]과 제도인[[뤄양 장안과 낙양을시|낙양]]을 둘러싼 [[하남군|하남]]윤, [[하내군|하내]]윤, [[하동군 (중국)|하동]]윤, [[홍농군|홍농]][[태수]], [[경조윤]], [[우부풍]], [[좌풍익]]을 통괄했다. 사예교위의 일은 [[자사 (관직)|주자사자사]]와 비슷하지만, 자사가 지방 관리를 단속하는 데 비해 사예교위는 중앙 관리를 단속하기에 자사보다 격이 높았다. 이때 사예교위는 [[어사중승]] · [[상서령]]과 함께 "삼독좌"(三獨座)라고 불렀다.
 
[[원연 (전한)|원연]] 4년([[기원전 9년|기원전 9]]) 폐지되었다가, 후한이 세워진 뒤 부활하였다. 후한에서는 주자사에 더해 주목을 설치, 지방 행정과 군사를 통괄하게 되어 주목이 [[태수]]의 상위에 올랐고, 사예교위의 역할도 감찰관에서 제도 주변의 수비와 행정을 담당하는 중앙장관으로 변해 영향력이 증가하였다. 그러다 건안 18년(기원후 213년) 기존의 주 구분을 폐하고 상고시절 [[구주 (중국)|구주제]]를 부활시켜 사례부도 폐지되었다.
 
후한이 멸망, 위나라가 성립하자 사예교위가 부활했고 서진도 이를 계승했지만, [[동진]]은 화북 지방을 상실했기에 사예교위직이 소멸했고 이후로 부활하는 일이 없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