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쓰마번"의 두 판 사이의 차이

104 바이트 추가됨 ,  4년 전
잔글
잔글 (봇: 목록 없는 빈 문단의 {{미완성 목록}} → {{빈 문단}})
잔글 (→‎top)
[[File:Kagoshimajo.jpg|thumb|280px|사쓰마 번청이 설치되어 있었던 [[가고시마 성]]]]
'''사쓰마 번'''({{llang|ja|薩摩藩|사쓰마한}})은 [[일본]] [[에도 시대]] [[사쓰마 국|사쓰마]], [[오스미 국|오스미]] 2[[구니|국]]과 [[휴가 국]] 모로가타 군({{lang|ja|諸県郡}}), [[사쓰난 제도]] 등을 지배했던 [[일본의 번|번]]이다. 그 지배 영역은 지금의 [[가고시마 현]] 전역과 [[미야자키 현]]의 남서부에 속해 있었다.
 
사쓰마 번은 통칭으로, [[판적봉환]] 이후의 정식 명칭은 '''가고시마 번'''({{lang|ja|鹿児島藩}})이다. 번청은 [[가고시마 성]]으로 [[시마즈 씨|시마즈 가문]]이 번주로써 지배했다. [[도자마 다이묘]] 중에서도 최고 [[고쿠다카]]가 90만 석(이것은 표면상의 고쿠다카로 실제 고쿠다카는 그 절반 정도였다)으로 [[가가 번]]에 다음가는 대형 번을 형성했다.
 
막부 말기부터 [[메이지 유신]]에 걸쳐서 [[오쿠보 도시미치]]와 [[사이고 다카모리]] 등 다수의 유력 정치인들을 배출했다. [[제1차 세계 대전]]까지의 일본 국내의 정치를 지배한 한바쓰 정치({{lang|ja|藩閥政治}})에서는 사쓰마바쓰「‘사쓰마바쓰’({{lang|ja|薩摩閥}})라는 통칭으로 [[일본 제국 육군]]을 장악해 온 [[조슈 번]]과 함께 사쓰마 번은 [[일본 제국 해군]]을 장악해 오면서 유력한 일본우익 정치세력의 빅2를 형성했다. 현재의 일본 현대정치에서는 조슈 파벌의 대표로 [[아베 신조]]가 있다면, [[고이즈미 준이치로]]가 사쓰마 파벌을 대표해 오고 있다.
 
현재의 일본 현대 정치에서는 조슈 파벌의 대표로 [[아베 신조]]가 있다면, [[고이즈미 준이치로]]가 사쓰마 파벌을 대표해 오고 있다.
 
== 번의 역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