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 메뉴 열기

바뀜

잔글
로봇: 분류:애리조나 주를 무대로 한 영화에서 분류:애리조나 주를 배경으로 한 영화(으)로 바꿈; 예쁘게 바꿈
== 시대적 배경 및 맥락 ==
 
=== 사회적 배경 ===
 
==== 직업과 관련한 시대적 배경 ====
 
영화 초반에 집에서 주부로만 지내는 델마와 달리 루이스는 식당에서 일하는 모습을 볼 수 있다. 그 시대에는 직업과 관련한 여성의 지위가 변화하고 있는 시기였다. 윌리엄 대리티와 패트릭 메이슨에 따르면, 1990년 미국에서 성별에 기반하여 대규모 수평적 직업 분할이 있었다. 그 당시 직업에 관련한 상이지수는 53%였으며, 이는 여성의 53% 혹은 남성의 47%가 모든 직업에서 평등적인 성별 구성을 위해 다른 직업 필드로 옮겼음을 의미한다. 여성은 이전 전통적인 남성 중심의 직업 군에 진입하기 시작하였지만, 남성이 여성 중심의 직업에 진입하는 경우는 거의 드물었다. 이러한 수평적 직업 분리는 성별에 관한 임금 차이에 영향을 미치는 주요 요소였다.<ref name="배경">{{웹 인용|제목=gender inequality|url=https://en.wikipedia.org/wiki/Gender_inequality|웹사이트=wikipedia}}</ref>
80년대 후반에 남성이 한 가정의 유일한 수입원이어야 한다는 인식은 32%에서 21%로 감소하였다.<ref name="배경" /> 당시 15%의 가정만이 남성의 수입에만 의존한다는 결과를 보면 그 당시 많은 여성들이 직업을 가지고 있었다는 사실을 알 수 있다. 여성의 사회적 노동참여는 지속적으로 늘어났고, 남성의 실질임금은 하락하였으며, 실업률은 높아졌다. 불투명한 미래에 불편함을 느낀 남성들은 보수주의로 회귀하였다. 그렇기 때문에 1970년부터 1985년까지 아이를 돌봐야 하는 여성의 취업에 대한 인식은 부정적이었다. 어머니의 취업이 어머니와 자녀 관계에 부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아이의 발달을 저하시킨다고 믿었다. 아내와 어머니로서 여성의 전통적 가치가 강조되었으며, 직장 일을 하더라도 가정에 충실하기를 원하는 문화적, 도덕적 보수주의를 불러일으켰다. 결과적으로 그 당시 여성과 남성, 또 전업주부와 취업여성 간의 대립적 구도가 강화되었다.<ref name="배경1">{{저널 인용|성1=이|이름1=건정|제목=두 마리 토끼를 좇는 미국 여성들|저널=여성과 사회|날짜=1998.06|호=제9호|쪽=132-141}}</ref>
 
==== 가부장적 사회 ====
 
영화의 주인공 델마와 그녀의 남편인 데럴을 통해 그 시대의 가부장적인 사회 모습을 알 수 있다. 그 당시 노동시장에서 여성의 지위가 상승했음에도 불구하고 남녀차별은 여전히 존재하였다. 전문직과 고위직에 여성의 비중이 늘어났음에도 불구하고 최고위직의 95%는 남성이 차지하고 있었다. 남성들은 여전히 보수적인 입장을 고수하고 있었으며, 여성이 취업을 하기 보다는 집에서 전업주부로 지내기를 원했다. 아내와 어머니로서 여성의 전통적 가치가 중요시되었으며, 가정에 충실해야 한다는 문화적인 보수주의가 성행하였다.<ref name="배경1" />
델마와 데럴의 관계를 이러한 시대상을 분명하게 보여주고 있다. 델마는 불평등한 관계 속에서도 그의 폭력에 반항을 하지 못하고 속으로 참고 버틴다. 여성을 평등한 관계라고 인식하기 보다는 가부장적인 모습을 보여준다.
 
=== 문화적 배경 ===
 
==== Rape Culture ====
성폭력에 기여하는 사회적 관습이나 사고방식 등을 일컫는 "rape culture"는 1970년대 2차 페미니스트들에 의해서 식별된 사회현상으로서 1975년 동일한 제목의 다큐멘터리를 통해 알려진 개념이다. Rape culture와 흔히 연결되는 품행에는 피해자책임주의, 성적 대상화, 성폭력의 경시, 성폭력의 만연함 또는 피해에 대한 부정 등등이 있다.<ref>{{웹 인용|제목=Rape Culture|url=https://en.wikipedia.org/wiki/Rape_culture|웹사이트=위키백과|출판사=위키미디아 재단|날짜=2015.6.6}}</ref>
 
Rape culture에는 성폭력을 평범한 삶의 일부로 여기거나 더 나아가서는 남성의 특권으로 생각하는 경향이 있을 뿐만 아니라, 성폭력을 부추기고 여성에게 성적 행동에 관한 사전정의된 성역할을 강요하는 사회적 메시지인 강간통념(rape myth)들을 영속시키기도 한다. 강간통념의 종류에는 성폭력을 그저 거친 섹스 정도로 취급한다든가 피해자에게 성폭행을 불러들인 책임을 지운다든가 등등이 있는데, 이러한 강간통념들에서 왜 델마와 루이스가 합법적으로 할란 퍼케트를 처벌하지 못했는지에 대한 이유를 찾을 수 있다. 증거라곤 델마 얼굴의 피와 친구의 증언밖에 없는 상황에서 기소가 가능하다 해도 경찰서와 재판소에서 가부장제적 사고방식에 희생되었을게 뻔한 것이다. 비록 델마가 폭행을 당했지만 퍼케트와 춤을 추었고, 주차장으로 같이 나갔다는 사실이 델마를 궁지에 빠뜨릴 것이고, 그 사실에 대해서 '네가 먼저 꼬리를 쳤다,' '성관계를 바라던게 아니었다면 왜 모르는 남자와 춤을 춰서 흥분시켰냐,' '주차장까지 따라갔으니 당연히 그렇게 생각할만 하지 않았냐'등의 비난만 쏟아졌을 거란 뜻이다. 의법 처단은 물론, 재판소까지 가지도 못 했을 가능성이 농후하다. 결국 델마와 루이스에게 퍼케트를 처벌할 수 있는 수단은 직접적인 자경주의밖에 안 남았다고 볼 수 있다. 이러한 인식을 가진 시청자는 자연스럽게 퍼케트의 죽음을 '살인'보다는 '처형'이라 해석하게 되고, 델마와 루이스의 도주에도 정당성을 부여하게 된다.<ref>{{웹 인용|제목=Rape Culture#Origins and Usage|url=https://en.wikipedia.org/wiki/Rape_culture#Origins_and_usage|웹사이트=위키백과|출판사=위키미디아 재단|날짜=2015.6.6}}</ref>
 
==== 성적 해방주의 (Sexual Liberation) ====
성적 해방주의는 1960년대부터 1980년대까지의 서양, 특히 미국에서 성생활과 대인관계에 관한 사회적 규범들에 도전장을 내민 사회운동을 일컫는다. 결혼으로 대표되는 전통적인 이성애적 관계 이외의 다양한 성관계의 종류에 대한 수용이 증가하면서 피임과 경구 피임약, 알몸의 공개적 노출, 자유로운 혼전 성관계의 정상화, 동성애와 대안적 성생활, 낙태의 합법화 등의 주제들에 대한 수용도 따라서 증가했다.<ref>{{웹 인용|제목=Sexual Revolution|url=https://en.wikipedia.org/wiki/Sexual_revolution|웹사이트=위키백과|출판사=위키미디아 재단|날짜=2015.6.6}}</ref>
 
== 반응 ==
 
=== 전반적 이해 ===
델마와 루이스는 미국의 영화 평론 사이트 메타크리틱에서 100점 만점 중 88점을 기록하고, IMDB에서 10점 만점 중 7.4점을 기록한 성공적인 영화이다. 또한 [[벡델 테스트]]를 통과한 대표적인 영화이다. 이 영화는 여성 친구들의 가벼운 모습을 담은 영화라고 광고하기도 한 [[버디 영화]] 이다. 또한 평범한 여성들이 주인공이라는 점을 제외하면 전형적인 [[로드 무비]]로 볼 수 있다. 영화에서는 석양이 지는 가운데 외로이 달리는 자동차나 시골적인 풍경, 컨트리 음악을 사용함으로써 로드무비의 클리셰를 따른다.
 
이 영화는 주인공들의 성격의 변화와 자유, 흥분 등을 의상이나 헤어를 통해 상징적으로 잘 나타내었다는 평을 받는다. 또한 영화의 마지막 장면에서 델마와 루이스가 서로 끌어안고 절벽으로 차를 모는 장면은 이 영화의 가장 상징적인 장면으로, 많은 극찬과 만화, 비디오 게임, 뮤직 비디오 등의 패러디가 이어지고 있는데, 이 패러디들은 비극적인 결말 대신 다른 엔딩을 제시하기도 한다.
 
=== 페미니즘(여성주의) ===
 
 
델마와 루이스는 [[여성주의]] 영화의 대표적 작품인만큼 이와 관련된 반응도 다양하게 존재한다.
 
영화가 처음 나왔을 당시에는, 남자들이 지배하는 사회에 대한 여성들의 복수라는 줄거리로 인해 주로 여성 관객들에게 큰 인기를 끌었다. 한편, 이러한 내용을 담고있는 영화가 인기를 얻는 것에 반발하는 남성 관객들도 있었다. <ref>{{웹 인용|성1=Vrazo|이름1=Fawn|제목=Sexism Or Sweet Revenge? Some See The Film "Thelma & Louise" As Anti-men. Others Call It A Celebration Of Sisterhood. As You Might Expect, The Sex Of The Speaker Makes Most Of The Difference.|url=http://articles.philly.com/1991-07-05/news/25784382_1_thelma-louise-bonnie-and-clyde-outrage|웹사이트=http://www.philly.com/|날짜=July 05, 1991|확인날짜=June 08, 2015}}</ref> 특히, 개봉년도인 1991년에는 영화 속 여성들이 너무 폭력적이며, 남성 혐오를 조장하고 있다는 <ref>{{뉴스 인용|제목=Thelma And Louise' Causes Male-bashing Flap .|url=https://news.google.com/newspapers?nid=1696&dat=19910711&id=v_EaAAAAIBAJ&sjid=xkcEAAAAIBAJ&pg=6737,1518697&hl=en|날짜=July 11, 1991|뉴스=daily news, bowling green, Kentucky}}</ref> 반응이 대다수 존재했다.
 
그러나 여성주의에 대한 관심이 증가함에 더불어, 델마와 루이스에 대한 평가 역시 단순히 여성 관객들의 만족과 선호에서 나아가 페미니즘적 가치에 관련하여 다시 이루어지기 시작했다. B. 루비 리치는 ‘델마와 루이즈’는 “여성들의 경험에 대해 타협하지 않는 인정”이라 평했으며 <ref name=Rich>{{저널 인용| last=Rich | first=B. Ruby | title=Two for the Road | journal=The Advocate | date=February 18, 2003 | pages=48–49}}</ref> , 케네스 터랜은 이 영화를 신페미니즘 로드무비라 칭했다.<ref>{{서적 인용| last=Dunne | first=Michael | title=Intertextual Encounters in American Fiction, Film, and Popular Culture | year=2001 | publisher=Bowling Green State University Popular Press | isbn=0-87972-848-5|page=89}}</ref> 또한 제시카 엔블드는 ‘델마와 루이스의 딸들’이라는 자신의 에세이에서 이 영화를 “남성 우월주의적인 기존 패턴을 향한 공격”이라 주장했고, [[로드무비]]의 형식을 취하면서도 기존의 남성과 여성의 정형화된 관계를 폭로해냈다고 하였다..<ref name=Enevold>{{서적 인용| last=Enevold | first=Jessica | title=Gender, Genre & Identity in Women's Travel Writing | year=2004 | location=New York | isbn=0-8204-4905-9 | chapter=The Daughters of Thelma and Louise | pages=73–95}}</ref>
 
델마와 루이스에 대한 평론은 최근까지 이어지고 있는데, 레이나 립시츠는 20세기를 대표하는 영화 가운데‘델마와 루이스’를 포함시키면서,“여성을 그린 위대한 영화 중 마지막 작품”이라 평했다. 하지만 그녀는 ‘델마와 루이스’ 이후로 여성을 주제로 한 영화가 점점 사라지고 있다며 안타까워하기도 하였다.<ref>[http://www.theatlantic.com/entertainment/archive/2011/08/thelma-louise-the-last-great-film-about-women/244336/ "'Thelma & Louise': The Last Great Film About Women"] ''The Atlantic'', August 31, 2011.</ref> 한편 영화 평론가인 쉴라 벤슨은 2011년 LA 타임즈에 기고한 글에서 ‘델마와 루이스’는 페미니즘적 가치보다는 폭력과 복수를 그려내고 있다며 이 영화를 페미니즘 영화로 구분짓는 것에 반대하였다.<ref name="sturken">{{서적 인용| last=Sturken | first=Marita | title=Thelma and Louise | year=2000 | publisher=British Film Institute | location=London | isbn=0-85170-809-9 | page=11}}</ref>
 
우리나라에서 역시 델마와 루이스가 가진 여성주의적 영향에 대한 분석이 이루어진 바 있다. 국내 개봉 당시 쓰여진 기사에서는, 비슷한 시기 개봉한 [[조이 럭 클럽]]이나 [[올란도]] 등의 여성주의 영화와 비견하여, "비록 흥행에서는 크게 성공하지 못했지만 자아를 획득한 여성의 가치와 사회적 위치를 극적이면서도 설득력있게 제시, 여성들의 관심을 끌었다"며 "여성들의 목소리를 사회에 전파하는 계기를 만들어 주고 있는 셈"이라 평하였다. <ref>{{뉴스 인용|성1=신|이름1=삼호|제목=여성취향 영화가 쏟아진다|url=http://news.naver.com/main/read.nhn?mode=LSD&mid=sec&sid1=103&oid=001&aid=0003799630|날짜=Jan 17, 1994|뉴스=연합뉴스}}</ref> 또한 김호기 교수는 "델마와 루이스는, 비록 20여년 전에 만들어진 영화라 하더라도, 여전히 우리 주변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는 이들이다. 단지 여성이라는 이유 하나 때문에 차별을 감수해야 하는 것은 옳지 않다."며 이 영화가 성평등적 관점에서 가진 의의를 돌아보기도 하였다.<ref>{{뉴스 인용|성1=김|이름1=호기|제목=[김호기의 예술과 사회]양성평등 중요성 일깨운 <델마와 루이스>|url=http://weekly.khan.co.kr/khnm.html?mode=view&code=115&artid=201312171552551&pt=nv|날짜=Dec 24, 2013|뉴스=주간경향|호=1056}}</ref>
 
=== 남성주의 입장 ===
‘델마와 루이스’에 대한 해석 중 페미니즘뿐만 아니라 [[남성주의]]적 입장도 존재한다.
남성주의적 입장은 영화의 시작부터 마지막 장면까지 남자 배우들이 무시당하는 것에 주목한다. 뉴욕 데일리 뉴스의 정기 기고가인 리처드 존슨은 “‘델마와 루이스’가 남성의 가치를 격하시키고 살인과 강도 그리고 의식 고취을 위한 만성적인 음주를 정당화한다”고 주장한다. <ref>{{웹 인용|성1=Johnson|이름1=Richard|제목='Thelma & Louise': The Last Great Film About Women|웹사이트=http://www.theatlantic.com/entertainment/archive/2011/08/thelma-louise-the-last-great-film-about-women/244336/|출판사=New York Daily News|날짜=AUG 31, 2011|확인날짜=2015-06-08}}</ref>
 
영화의 시작부터 델마와 루이스는 남성에게 속하는 물건이나 행위를 자연스럽게 잘 소화하는 모습을 보이는 반면, 남자 배우들은 여성적인 환경에 적응을 잘 못 하는 모습을 보인다. 델마와 루이스는 번갈아가면서 리더의 입장에 서는데, 그녀들을 제외한 남자 배우들은 누가 리더일 것인지 정하는데 오랜 시간을 투자한다.
또한, 남성주의적 입장은 통찰력이 강한 델마와 루이스에게 당하는 남성 배우들에 대한 영화적 묘사가, 시청자들이 자발적으로 남자 배우들을 무시하고 조롱하게 하는 틀로 이 영화가 제작되어 었다고 주장한다. 첫 장면에, 루이스는 자신에 남편 데릴에게 뭐 먹고 싶으냐고 묻자 그는 바쁘다하면서 안 먹는다고 답한다. 루이스는 데릴이 거짓말을 하고 있는 것을 알며 남편에게 풍자적으로 답변한다. 이후에 데릴은 의자에서 떨어진다. 남성주의적 입장은 데릴의 초라한 모습을 보는 시청자들이 루이스에 편을 들수 밖에 없으며 함께 데릴을 비웃게 된다고 주장한다.<ref name="입장">{{웹 인용|성1=Cooper|이름1=Brenda|제목=The Appropriation of the Male Gaze in "Thelma and Louise"|url=http://www.westga.edu/~scarter/Thelma_and_Louise.htm|웹사이트=Thelma and Louise (1991)|확인날짜=2015-06-05|인용문=web}}</ref>
‘델마와 루이스”에서는 남자들이 무례하고 버릇없는 모습으로 등장한다. 델마와 루이스가 클럽에 가는 장면에서 그녀들은 할런과 마주하게 되는데, 그는 델마와 루이스에게 무례하고 시시덕거리는 표현을 한다. 그러한 장면들은, 또한 시청자들이 남성들에 대한 안 좋은 평을 하도록 한다.
마지막으로, ‘델마와 루이스’는 “여자들은 옆에 남자가 있어야 잘 살 수 있다”는 의견에 반대한다. 끝 장면에 델마와 루이스는 남성으로 대표되는 경찰에게 체포되기 보단 죽음을 택한다. 그리고 그들은 자신들의 결정 대해 스스로를 자랑스럽게 생각한다. 이 또한 남성주의적 입장에서 보면 이 영화가 남성을 필요없는 존재로 격하시키는 것으로 해석될 수 있다.<ref name="입장" />
 
=== 결말에 대한 해석 ===
 
영화의 엔딩은 그 작품의 완성도를 결정짓는 중요한 잣대가 된다. 얼마 전 발표된 '할리우드 최고의 엔딩 20편'은 마지막 장면이 뛰어난 영화가 작품성 또한 높다는 사실을 입증해줬다. 이 중 가장 널리 회자되는 작품이 ‘델마와 루이스’다.
* [[내일을 향해 쏴라]] (Butch Cassidy and the Sundance Kid, 1969)
* 단 한번뿐인 삶 (You Only Live Once, 1937)
* [[밀드레드 피어스 (영화)|밀드레드 피어스]] (Miㅣdred Pierce, 1945)
* 황무지 (Badlands, 1973)
* [[더 컬러 퍼플]] (The Color Purple, 1985)
[[분류:버디 영화]]
[[분류:미국의 드라마 영화]]
[[분류:애리조나 주를 무대로배경으로 한 영화]]
[[분류:오클라호마 주를 무대로 한 영화]]
[[분류:리들리 스콧 감독 영화]]

편집

1,151,4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