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산농림대학: 두 판 사이의 차이

크기가 바뀐 것이 없음 ,  6년 전
편집 요약 없음
편집 요약 없음
편집 요약 없음
'''혜산농림대학'''은 고산지대의 농업과 임업의 발전을 목적으로 설립된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대학교이다. [[1959년]] [[9월 1일]]에 개교하였다. 중국 국경도시인 장백현(중국조선족자치현-창바이) 근처의 압록강 건너편 500m정도 떨어진 곳인 [[양강도]] [[혜산시]] 성후동에 위치하고 있다.
 
혜산농림대학은 수십명의 박사, 교수, 부교수, 석사, 연구사들을 배출하였고 가치있는 논문과 설계, 기계제작, 육종분야의 특허들을 개발하였고, 고산지대 농업과 임업분야에서 선두자의 역할을 하고 있다. [[한국 전쟁]] 이후 [[김일성]]은 동유럽의 [[러시아]]와 [[체코슬로바키아]], [[유고슬로비아유고슬라비아]], [[폴란드]], [[동독]], [[헝가리]] 등에 유학생을 파견하여 임업 관련 과학기술인재를 양성하여 임업과학연구의 전문성을 가진 대학을 설립하였다. 역사와 인문학 교수들은 국내대학과 [[대한민국]]에서 북송된 교수진을 배치하였지만, 전문과목인 임업과 고산지대 농업분야 교수들은 유학생들로 첫 설립교수진을 배치하였다.
 
유명한 교수로는 한홍식, 김하룡, 박규삼, 이재홍 등이 있다. 설립 당시에는 혜산림업대학으로 명명되었지만, 이후에 60년대에 혜산농림대학으로 이름을 바꾸었다. 90년대에 양강대학으로 바뀌었다가 다시 혜산농림대학으로 현재에 이르고 있다.<ref>[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2861822&cid=57921&categoryId=57940 "조선향토대백과"]</ref>
익명 사용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