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브리인들에게 보낸 편지: 두 판 사이의 차이

친 가톨릭, 친 개신교 서술 배제, 공동번역 및 위키 항목명 우선 변경함.
편집 요약 없음
(친 가톨릭, 친 개신교 서술 배제, 공동번역 및 위키 항목명 우선 변경함.)
{{신약성경}}
'''히브리인들에게 보낸 편지''', '''히브리인들에게 보낸 서간''', '''히브리서'''({{llang|en|Epistle to the Hebrews.}})는 [[신약성경]]을 이루는 성경 중의 하나이다. 약칭으로 '''히'''로 표기하며, 로마가톨릭에서는 '''히브리인들에게 보낸 서간'''이라는 명칭을 사용한다.
 
== 저자 ==
[[신약성경]]에서 유일하게 저자가 본문에 직접적으로 언급되지 않는 편지가 바로 히브리서이다. 히브리서의 [[저자]]로 추정되는 인물들에는 [[파울로스|바울]], [[바르나바|바나바]], [[아볼로]], [[빌립필립보]], [[브리스가]]와브리스킬라와 [[아굴라아퀼라]] 등이 거론되고 있다. 하지만, [[오리겐오리게네스]]의 유명한 말처럼 "히브리서의히브리인들에게 보낸 편지의 저자는 하나님만이하느님만이 알고 계신다."
 
== 편집시기 ==
AD 64년경 로마 [[네로]]황제의 기독교에 대한 [[박해]]로 [[순교]]자가 생기기 시작하기전, 누군가가 [[로마]]에 있는 유대기독교인들에게 보낸 글이다.<ref>신약성경 히브리서히브리인들에게 보낸 편지 13장24절</ref> 그런데, 인사말도 없고, 발신자와 수신자의 이름이 나타나지 않으며, [[시나고그|회당]]에서 사용되던 [[설교]]형식을 띈 권면의 글이라는점에서글이라는 히브리서는점에서 히브리인들에게 보낸 편지는 편지라기보다 설교문으로 보는 것이 타당할 수 있다.<ref>신약성경 히브리서히브리인들에게 보낸 편지 13장22절</ref>
 
== 내용 ==
=== 배경 ===
히브리서에서도히브리인들에게 보낸 편지에서도 다른 신약성경에서와 마찬가지로 기독교인들이 [[박해]]를 받는 것이 나타난다. 공공연하게 비방과 환난을 당했고, 소유를 빼앗기거나 [[감옥]]에 갇혔다.<ref>신약성경 히브리서히브리인들에게 보낸 편지 10장34절</ref> 그러나, [[믿음]]때문에 죽는사람은 당시까지 없었는데, 히브리서 기자는 장차 성도들이신도들이 죽기까지 믿어야한다고 보았다.<ref>신약성경 히브리서히브리인들에게 보낸 편지 12장4절</ref>
=== 내용 ===
* 1장 : 하나님께서하느님께서 아드님을 통하여 말씀하시다, 천사들보다 위대하신 아들
* 2장 : 고귀한 구원, 구원의 영도자
* 3장 : 모세보다 위대하신 예수님, 하나님께서하느님께서 주시는 안식 (4장으로 이어짐.)
* 4장 : 하나님께서하느님께서 주시는 안식, 위대한 대제사장이신 예수님 (5장으로 이어짐.)
* 5장 : 위대한 대사제이신 예수님, 성숙한 신앙생활 (6장으로 이어짐.)
* 6장 : 성숙한 신앙생활, 하나님의 확실한 약속
* 7장 : 멜기세덱의멜키체덱의 사제직, 멜기세덱과멜키체덱과 같은 대사제
* 8장 : 새 계약의 대사제
* 9장 : 옛 언약과 제사, 새 언약과 제사
* 10장 : 유일한 희생 제사의 효과, 충실한 신앙생활
* 11장 : 믿음의 역사
* 12장 : 시련과 인내, 하나님의하느님의 은총과 부르심에 합당한 생활
* 13장 : 참된 공동체, 축복과 끝 인사
 
=== 목적 ===
처음에 [[예수]]님을 따랐던 사람들은 [[유대인]]들이었다. 그런데, 시간이 지남에 따라서 이방인들이 숫자가 늘어나기 시작해서 급기야, 이방기독교인의 숫자가 유대기독교인의 숫자를 크게 압도하게된다. 또한, 일부 유대기독교인들이 예수를 따른다는 것에 대한 온전한 의미를 잘 이해하지 못하고 있었다. 히브리서히브리인들에게 보낸 편지의 기자는 유대기독교인들이 [[전통]]적인 믿음의 방식을 버리고, 그리스도 안에서 온전해지기를 바랐다.
 
=== 네 가지 가르침 ===
* 예수의 인성에 대해서 다룬다. [[예수]]는 기도했고, 시험당했고, 고난당했고, 죽으셨다. 그러기에 우리의 심정을 아시고, 비슷한 처지에 있는 우리를 도우실수가 있다.
 
* 히브리서는히브리인들에게 보낸 편지는 구원의 확신에 대해서도 다루고 있지만, [[구원]]을 향한 인내에 더 많은 비중을 두고있다. 당시 [[기독교]]인들이 그리스도에 대한 [[믿음]]을 고백하고 있었지만, 많은 사람들이 끝까지 믿음을 지켜나가진 못하고 있었다. 그래서 히브리서히브리인들에게 보낸 편지의 기자는 장차 [[박해]]가 심해져서 죽이기까지 하는 상황이 나타나면 어떻게 될지 걱정했다. 그래서, 그는 성장하지 못하는 믿음에 대해 경고했다.
 
* 자기 [[십자가]]를 진다는 것은 예수그리스도를 위해서 기꺼이 죽을수 있는 것을 말하고, 또한, 예수그리스도를 위한 삶을 기꺼이 살아간다는 것을 말한다. 우리의 힘으로는 이런 것들을 할 수 없지만, 우리와 함께하시는 [[성령]]이 우리로 하여금 [[그리스도]]를 위한 삶을 살아가게 한다.
 
== 특색 ==
히브리서는히브리인들에게 보낸 편지는 [[신약성경]] 가운데 가장 적게 읽히고, [[연구]]되고, [[설교]]되는 성경 중의 하나이다.{{출처|날짜=2009-6-18}} 어느 시대에나 히브리서는 경고의 말씀 때문에 불편하게 여겨왔다. 더욱이, 오늘날은 히브리서에히브리인들에게 보낸 편지에 나타나는 종교의식을 이해하는 데 난해함을 겪고 있기도 하다. 그러나 그리스도교의 가장 핵심적인 교리를 설명하고 있기 때문에 가장 중시되는 신약성경이기도 하다.
 
== 주석 ==